신한생명 “GA업계 스탠다드 모델 정립한다”

이정화 기자 / 기사승인 : 2020-07-09 15:31:1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신한금융플러스’ 8월중 영업 개시 목표
대표 ‘이성원 신한생명 전 전략기획팀장’
▲신한생명(대표 성대규)이 고객가치 중심의 경영철학을 바탕으로 보험판매 전문회사 ‘신한금융플러스’를 설립했다고 9일 밝혔다.

 

[스페셜경제 = 이정화 인턴 기자]신한생명(대표 성대규)이 고객가치 중심의 경영철학을 바탕으로 보험판매 전문회사 ‘신한금융플러스’를 설립했다고 9일 밝혔다. 최초 납입 자본금은 200억원으로 신한생명이 100% 출자했다.


신한금융플러스는 인슈어테크(Insur Tech) 경쟁력 및 책임경영 기반의 소비자보호 강화를 기치로 내걸며 출범했다. 이성원 신한생명 전 전략기획팀장이 대표로 나선다.

8월중 영업개시를 목표로 하고 있는 신한금융플러스는 점진적으로 최적화된 AI기반 상품 추천 시스템을 도입해 금융 소비자보호 중심의 경영을 추진할 계획이다. 표준화된 영업 모델을 통해 차별화된 완전판매 프로세스도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은 “AI 기반 인슈어테크 활용과 소비자보호 중심의 경영을 통해 GA업계 스탠다드(Standard) 모델을 정립하고자 한다” 고 전했다,

이성원 신한금융플러스 대표는 “신한금융플러스가 고객에게 신뢰 받는 보험판매 전문회사가 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사진출처=신한생명)

스페셜경제 / 이정화 인턴 기자 joyfully7@speconomy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