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소득하위 70%에 긴급재난지원금…추경규모 약 7조원”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20-03-30 16:59:5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정부가 국민의 소득 하위 70%인 1400만 가구를 대상으로 재난긴급지원금 100만원(4인 가구 기준)을 지급한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3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같은 내용의 제3차 비상경제대책회의 결과를 발표했다.

이날 홍 부총리는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긴급재난지원금을 소득 하위 70%에 해당하는 1400만 가구를 대상으로 지급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긴급재난지원금 소요규모는 9조 1천억원 수준이며 이 중 정부 추경규모는 약 7조 1000억원 수준이 될 것으로 판단된다”고 설명했다.

그는 추경 재원과 관련해선 “최대한 기존 세출사업의 구조조정으로 충당할 계획"이라며 "구체적으로 코로나19 사태로 집행부진이 예상되는 사업, 유가·금리 하락 등으로 소요가 줄어든 사업비는 물론 집행절감이 가능한 사업들을 최대한 발굴하겠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자체가 긴급재난지원금 지원에 적극적인 의지를 갖고 있으며, 지역 여건에 대해 보다 상세히 파악하고 있는 점을 감안, 중앙정부와 지자체가 협업해 이번 긴급재난지원금 지원을 함께 협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날 최종 편성된 긴급재난지원금은 ▲1인 가구 40만원 ▲2인 가구 60만원 ▲3인 가구 80만원 ▲4인 가구 이상 100만원 등아다.

홍 부총리는 이번 긴급재난지원금과 관련해 “여러 여건상 소득 상위 30%는 지원 대상에 포함하지 못했다는 점을 국민들께서 너그럽게 헤아려주길 요청한다”고 당부했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