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금융그룹, 전계열사 긴급재난지원금 자율적 기부 실시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5-13 15:16: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BNK부산은행 본점 (사진제공=BNK금융그룹)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BNK금융그룹은 임직원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국민생활 안정에 기여하고자 긴급재난지원금을 자율적으로 기부하기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금번 긴급재난지원금 기부는 지주를 비롯해 부산은행, 경남은행, 캐피탈, 투자증권, 저축은행, 자산운용, 신용정보, 시스템, 벤처투자 등 전 계열사의 경영진 100여명이 참여하며, 지주와 은행의 부장·지점장급 직원들은 자발적인 의사에 따르기로 하였다.

BNK금융그룹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들지만, 이번 기부가 국가적 어려움을 극복하고 실직자와 저소득층 등 사회취약계층 지원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는 뜻에서 그룹 임직원이 자율적으로 기꺼이 동참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사진제공=BNK금융그룹)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