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기술보증기금과 ‘해외진출 선도기업 육성’을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

이인애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5 15:39:5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해외 자회사를 보유하고 있는 국내 중소기업 대상
해외투자자금보증 및 해외사업화자금보증 방식으로 운전자금 지원

[스페셜경제=이인애 기자]KEB하나은행은 기술보증기금과 수출시장 개척 및 해외진출 선도 기업 육성을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의 지원대상은 해외자회사를 보유하고 있는 제조업, 제조업 겸영 도소매업, 서비스업을 영위하고 있는 중소기업으로 해외투자자금보증과 해외사업화자금보증 두 가지 방식으로 운전자금을 지원한다고 하나은행 측은 전했다.

해외투자자금보증은 국내 중소기업이 해외자회사를 설립·증자하거나, 해외영업소를 설치·운영할 때 필요한 자금에 대하여 기술보증기금이 보증서를 담보로 제공하고 KEB하나은행이 대출을 지원하는 방식인 것으로 알려졌다.

해외사업화자금보증은 KEB하나은행 해외지점을 통해 해외자회사 앞 대출지원 시 모회사가 자회사 앞 발행하는 보증신용장에 대해 기술보증기금 보증서를 담보로 KEB하나은행이 보증신용장을 개설해주는 방식으로 전해졌다.

지성규 KEB하나은행장은 “국내 최다 해외영업망을 기반으로 기술보증기금과 협업하여 해외진출 중소기업을 적극 지원 할 예정”이라며 ”더 나아가 정부의 신남방정책에 부응하여 국내 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제고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KEB하나은행은 신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신남방 지역 등 해외지역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 인도네시아, 베트남, 필리핀, 인도, 미얀마에 이미 진출해 안정적인 현지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현지 금융기관과 전략적 제휴, 지분투자도 병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바 있다.

아울러 수출기업 금융지원 강화를 위해 지난 12월 아시아개발은행(ADB)과 협약을 체결함으로써 시중은행 최초로 주요 국제기구(ADB, EBRD, IFC)와 무역보증 프로그램에 모두 가입하였으며, 무역보증을 활용한 수출기업 지원 마케팅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하나은행 측은 설명했다.

 

스페셜경제 / 이인애 기자 abcd2ina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인애 기자
  • 이인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방산 2진을 맡고 있는 이인애 기자입니다. 항상 바른 기사만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