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유향열 사장, 우수협력기업 ‘비와이인더스트리’ 방문해 현장경영 소통

신교근 기자 / 기사승인 : 2020-01-12 11:56:0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신교근 기자]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신년을 맞아 협력중소기업의 어려움을 청취하고, 이들과의 소통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유향열 사장이 CEO 현장경영을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남동발전에 따르면, 유향열 사장은 지난 9일 경기도 시흥에 위치한 발전소 설비 부품과 반도체 장비부품을 생산하는 비와이인더스트리를 방문해 사업소 현장을 둘러보고, 현장의 이야기를 직접 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유향열 사장은 “우리나라 경제의 주축인 중소기업들의 상황이 녹록하지는 않지만, 공기업인 우리 회사가 중소기업 들과의 지속적인 소통기회를 가져 보다 더 다양하고 실질적인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고, 고민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이날 방문한 비와이인더스트리는 한국남동발전이 협력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펼치고 있는 경영 서포터즈 지원사업, 인증취득 지원사업에 동참하고, 남동발전의 중핵기업과 KOEN Local Champion-50 등에 선정되며 글로벌 히든 챔피언 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고 있다.

특히 지난해 소재·부품·장비 국산화를 위해 남동발전과 공동 기술개발로 ‘무정지 탈수조정이 가능한 석탄회처리 탈수장비 국산화’를 성공적으로 수행했다고 남동발전은 밝혔다.

<사진제공=한국남동발전>

스페셜경제 / 신교근 기자 liberty1123@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교근 기자
  • 신교근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취재2팀 소속/정치부 담당/신교근 기자입니다. 자유, 진실, 감각을 모토로 구독자 여러분들께 생수같은 기사만을 전달해 드리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