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도서 제작지원…“정보 접근성 확산에 기여”

원혜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05-15 14:25:2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한국자산관리공사 본사가 있는 부산국제금융센터

 

[스페셜경제 = 원혜미 기자]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서울동부지역본부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도서 제작지원’ 봉사 활동을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봉사 활동은 시각장애인을 위한 낮은 점자책 보급률 개선을 위해 기획된 프로젝트로 올해로 4년 차를 맞이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감염병이 완전히 종식되지 않은 상황에서 시각장애인들이 바이러스를 객관적으로 접근하고 현명하게 마주 볼 수 있도록 안전 관련 도서도 함께 제작한다.

캠코 임직원과 가족 60여 명이 직접 참여하는 이번 프로젝트는 점자도서 제작을 위해 선정된 도서의 내용을 점자 제작 규정에 맞게 워드 파일로 입력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제작된 점자책과 점자 파일은 전국 맹학교와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점자도서관 등의 단체, 국내 등록 시각장애인에 보급될 예정이다.

김동현 캠코 서울동부지역본부장은 “이번 봉사 활동이 시각장애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코로나19 상황이 진정 국면에 들어서면 본격적으로 대면 봉사 활동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원혜미 기자 hwon611@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원혜미 기자
  • 원혜미 / 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경제부 기자 겸 아나운서 원혜미입니다. 자유, 시장, 경제에 입각한 기사만을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