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10억달러 규모 유로본드 발행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8 14:04:1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서울 여의도 산업은행 본점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산업은행은 아시아 및 유럽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달러표시 유로본드 10억달러를 발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산은은 발행금액 대비 약 5배의 투자주문을 유치하며 10억 달러 발행에 성공했다. 발행금리는 최초 제시 가이드라인(Initial Price Guidance, 美국채 5년 +125bp area) 대비 35bp 축소된 레벨에서 최종 결정됐다.

이번 채권은 5년 만기 고정금리채 구조로 발행됐으며, 발행대금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기업 지원 외화자금 등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코로나19 사태 본격화 이후 4월 초 산업은행은 3년물을 리보(Libor)+145bp(1bp=0.01%)에 발행하며 한국물의 해외채권발행을 재개했으나, 금번 5년물 발행 시 두 자릿수 가산금리(Libor+85bp 수준)를 회복하며 본격적인 조달금리 인하 모멘텀을 마련했다.

산은 관계자는 “글로벌 금융시장의 변동성에도 불구하고, 한국에 대한 코로나19 영향이 제한적이고 한국의 적극적인 재정금융정책 시행 및 경제재개 본격화에 대한 기대감 등에 따라 한국물 대한 투자자 수요가 여전히 견조함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발행을 통해 한국물에 대한 해외 투자자의 동향 파악 및 5년 기간물의 벤치마크 금리를 제시해, 해외채권발행을 앞둔 국내 기관 앞 유리한 발행환경을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