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순 광고대행사가 아닌 실행 및 종합광고대행사 "제이영컨설팅"

김진우 / 기사승인 : 2019-08-16 14:09:5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 김진우 기자]현재 대부분의 광고대행사들은 광고주 업무를 단순하게 대행만 하고, 업무자체를 광고실행사에 넘기는 작업만 해줄 뿐 실질적으로 직접 광고를 운영하지 못 하는게 실정이다.  

 

즉 중간에서 광고주들의 커뮤니케이션 대행만 하고 수수료만 떼어 갈 뿐, 실제 업무를 봐주는게 아니라는 것.


그래서 현재처럼 어려운 경제 및 광고시장에서 성공하려면 가장 중요시 해야 하는 것은 광고주의 사업아이템이나 광고상품보다 우선적으로 광고운영을 직접 봐주는 실행사와 함께 전체적인 광고를 컨설팅 받아 진행하는게 더 중요하다.


이를 놓치고 일반 대행사들과 거래를 하게 되면 올바른 시작이 될 수 없을뿐 아니라 높은단가, 잘못된 광고 상품권유, 데이터 파악 불가 등과 함께 실패의 원인조차 제대로 찾아내지 못하여, 일말의 발전 가능성도 없을 수 있다. 

 

특히 이전의 광고시장과 다르게 2019년 이후 현재의 광고시장에는 큰 변화가 있다. 최저시급인상, 광고노출규제, 경제악화 그 외 여러가지 정치적, 사회적 원인들로 인하여 광고상품들의 객단가, 각 기업들의 수수료구조 등 광고판(광고경제 내부구조)도 180도 크게 변화되었다. 

 

즉 2019년 이전의 광고시장처럼 광고주들이 광고를 단순 대행만 하는 일반대행사들에서 광고를 진행해서는 광고 효과를 조금도 기대하기란 매우 어려운 상황이다. 

 

그렇기때문에 2019년 이후 앞으로의 광고시장은 일반 대행사가 아닌 종합광고 실행사에서 진행해야만 효율을 볼 수 있다. 

 

그 이유는 광고를 중간 대행수수료구조없이 시장단가로 진행 할 수 있고 실제 광고를 집행했

던 여러 업종들의 데이터, 레퍼런스 등을 직접 보유하고 있어 보다 성공적인 마케팅을 할 수 있고 특히 마케팅을 직접적으로 운영하는 전문가 집단이기 때문에 데이터분석을 통해 광고주의 문제점을 제대로 파악하고 보완하여 미래적으로 성공적인 마케팅을 이루어 낼 수 있기 때문이다. 

 

2019년 온라인 광고시장과 앞으로 미래의 온라인 광고시장은 앞으로 광고주들에게있어서 종합광고 실행사인지, 단순 대행사인지의 차이가 사업의 성공, 실패 여부를 좌우 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요소가 되었다. 

 

한편 ㈜제이영컨설팅 관계자는 “현재 광고시장은 2019년 이전과 2019년 이후로 상당히 크게 바뀌었고, 나뉜다고 볼 수 있는데 필요한 상황에 알맞게 적재적소에 맞는 타겟팅 광고들을 그에 맞는 시장 단가에 맞춰 조율하고 타산을 예측하여 운영하지 않으면 광고주의 ROAS (수익)이 맞지않아 실패하기 쉽상일 것이다"라고 전했다. 

 

실력이 입증 된 ㈜제이영 컨설팅은 온라인 종합마케팅기업으로 위 기업의 대표는 서민금융연구원 홍보위원장으로도 위임중이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