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2019년 국내 말산업 인턴십 지원사업’ 시작

신교근 기자 / 기사승인 : 2019-04-18 14:53:4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말사업체에는 인건비 지원, 전문 인력에게는 취업 기회를…오는 24일부터 신청 접수
올해부터 일반학교 출신도 신청 가능, 말사업체 지원금, 취업유지 지원금 인상

[스페셜경제=신교근 기자]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가 ‘2019년 국내 말산업 인턴십 지원사업’을 시작한다. 오는 24일부터 12월 21일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 총 지원 규모는 80명이다. 


말산업 인턴십 지원 사업은 말산업 전문 인력의 고용 촉진을 위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지원한다. 말산업 전문 인력에게는 실무 경험과 취업 기회를, 말사업체에는 인건비 지원으로 경영부담 완화와 우수인력 채용의 기회를 제공하는 데 목적이 있다.

5년째를 맞이했으며, 올해부터 말산업 전문 인력 양성기관 출신이 아니더라도 지원할 수 있다. 일반 고교·대학의 말(축산) 관련 전공학과 졸업(예정)자도 말산업 인턴십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대상을 확대했다. 말사업체에게 지급하는 지원금을 1개월 당 60만 원에서 70만 원으로, 지원자에게 지급하는 취업유지 지원금은 1개월 당 10만 원에서 30만 원으로 대폭 인상했다.

말산업 인턴십 지원금은 최대 6개월간 지급되며 이와 별개로 연말 잔여 예산이 발생할 경우 고용을 유지하고 있는 인턴십 참여업체 순으로 최대 3개월의 추가 지원도 실시할 예정이다.

지원자들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고자 ▲4대 보험 가입 ▲최저임금 이상 고정 급여 ▲시설 신고 완료 승마시설 등 말사업체 참여 자격요건을 지난해와 동일하게 적용했으며 안전사고 예방 및 전문역량을 강화하고자 지원자는 지원기간 내 마사회 재직자 보수교육에 1회 필수적으로 참여해야 한다.

지원자 자격 요건은 말산업 전문 인력 1·2차 양성기관 및 일반고교·대학 말(축산) 관련 전공학과 졸업(예정)자이거나 말 관련 자격 취득자 중 미취업자로, 말산업 분야 근무경력이 2년 미만인 자다. 단, 2017년 이후 졸업자 및 자격취득자는 근무경력에 상관없이 지원할 수 있다. 신청 일까지 말산업 분야 근무경력 1년 이상 단절자, 2019년 1월 1일 이후 말산업체에 취직해 근무 중인 경우에도 신청 가능하다.

심사는 인턴십 지원자와 말사업체가 상호 매칭 된 신청접수 순으로 그 해당 적격 여부를 확인해 이상이 없을 시 지원을 확정한다. 일정과 절차 등 자세한 사항은 말산업 정보포털 호스피아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조하거나 한국마사회 말산업 취업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올해 인턴십 지원 사업은 말사업체와 말산업 전문 인력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개선했다”면서 “앞으로도 국내 말산업 일자리 취업지원 강화를 통해 청년 일자리 창출 등에 기여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한국마사회>

스페셜경제 / 신교근 기자 liberty1123@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교근 기자
  • 신교근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취재2팀 소속/정치부 담당/신교근 기자입니다. 자유, 진실, 감각을 모토로 구독자 여러분들께 생수같은 기사만을 전달해 드리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