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해외 부동산 투자자문 제휴처 확대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8 13:38: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협약식 체결 후 정원기 하나은행 자산관리사업단 단장(사진 왼쪽)과 신희성 리맥스코리아 대표이사(사진 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하나은행은 28일 오전 서울시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글로벌 부동산서비스업체 리맥스코리아 및 도우지엔과 해외 부동산 투자자문 서비스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하나은행은 지난해 케이에프코리아 및 글로벌PMC와 해외부동산 투자자문 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제휴처를 강화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해외부동산 투자자문 ▲해외부동산 투자세미나 개최 ▲국내외 고객 대상 부동산 거래 지원 등 해외부동산 투자자들에게 전문적이고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특히 하나은행은 ‘언택트(Untact·비대면) 시대’를 맞아 지난 2월부터 부동산 화상 상담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글로벌 부동산서비스 제휴업체의 추가로 국내 및 해외 거주 손님들이 대면상담은 물론 화상상담을 통해서도 전문적인 해외 지역의 부동산 투자자문 서비스를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리맥스코리아는 세계 110개국에서 활동 중인 글로벌 부동산 업체인 리맥스(RE/MAX, LLC)사의 한국 마스터 프랜차이즈 업체다. 리맥스의 전세계 네트워크를 활용해 미국, 일본, 유럽 및 동남아 지역에 대한 부동산 글로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 협약식 체결 후 정원기 하나은행 자산관리사업단 단장(사진 왼쪽)과 성정욱 도우지엔 대표이사(사진 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도우지엔은 해외부동산의 투자자문, 매입, 매각, 자산관리를 서비스하는 다국적 기업으로 미국, 유럽, 일본 등 전세계 17개국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해외 부동산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정원기 하나은행 자산관리사업단 단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해외 부동산 자문서비스의 전문성이 한층 강화됨은 물론 부동산 화상상담 서비스와의 결합으로 큰 시너지가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손님들께 전문성과 편리성을 제고한 다양한 글로벌 부동산 서비스를 계속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사진제공=하나은행)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