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QR 체크인 모바일 첫화면 배치

변윤재 기자 / 기사승인 : 2020-09-06 13:00:1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전자출입명부 대한 사용자 편의성 높여
시각장애인 위한 웹접근성도 강화

[스페셜경제=변윤재 기자] 네이버가 QR코드 기반 전자출입명부 시스템 ‘QR체크인’을 네이버 모바일 첫화면에 배치해 사용자의 접근성을 높였다.

 

6일 네이버에 따르면 기존 모바일 네이버 내 개인화 공간인 ‘내서랍’과 검색 등을 통해 사용할 수 있었던 QR체크인을 모바일 첫화면에 배치했다. 사용자들이 필요할 때 찾는 불편없이 보다 빠르고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시설을 운영하는 사업자라면, 앱스토어에서 KI-PASS 앱을 설치 후 사업자 등록 절차를 거치면 간편하게 전자출입명부 도입할 수 있다. 이후 해당 앱을 통해 사용자가 네이버 모바일을 통해 제시하는 QR코드를 간편하게 스캔하기만 하면, 수기명부보다 간편하고 안전하게 방문자 관리가 가능하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이 연장됨에 따라, 사용자와 사업자 입장에서는 특정 시설 이용 및 방문에 있어 방문자 관리가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 이에 비접촉 방식인 전자출입명부가 주목받고 있다. 사용편의성, 개인정보보호 측면에서 수기명부보다 편리하고 안전할 뿐더러, 정확한 방역 관리에도 필수적이기 때문이다. 네이버가 지난 6월 10일부터 국내 사업자 최초로 이 기능을 제공하기 시작했다.

 

한편, 네이버 QR체크인은 최초 이용하는 경우와 월 1회 휴대전화번호 인증만 거치면 편리한 사용이 가능하다. 사용자가 사용한 네이버 앱 QR코드는 암호화한 뒤 사회보장정보원과 분산해 저장되며 역학조사가 필요할 때만 방역당국이 두 정보를 합쳐 활용하고, 해당 정보는 4주 후 자동 폐기된다. 

 

네이버 관계자는 “연장된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 등을 고려해 국가 차원의 방역 관리에 보탬이 되고자 업데이트를 진행했다”며 “정부와 협력해 시각장애인들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웹접근성 표준에 맞춰 해당 기능을 개선하는 등 다각도로 협력이 진행되고 있다”고 빍혔다.

 

스페셜경제 / 변윤재 기자 purple5765@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변윤재 기자
  • 변윤재 / 편집국/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어떤 말들은 죽지 않고 사람의 마음 속으로 들어가 살아남는다"
    독자의 마음에 아로새기는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