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미경제통합은행 개최 서울 ‘CABEI-Korea Week 2019’ 행사 성료

박숙자 기자 / 기사승인 : 2019-10-23 16:30: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 선다혜 기자]중미경제통합은행(CABEI) 측이 지난 10월 21일부터 22일까지 양일간 서울에서 진행한 1차 연례 CABEI-Korea Week 행사를 무사히 마무리했다고 전했다. 다수의 국가 주요 인사들이 참여해 눈길을 끌었던 이번 행사는 ‘CABEI-Korea Week: The Bridgehead for Central America’라는 주제로 기획됐던 바 있다.


일정 동안 현장에서는 국내 및 중미 지역의 정부 관리, 금융 전문가, 기업인들의 발표와 패널 토론이 이뤄졌다. 아울러 투자 기회와 파트너십 전략, 조달 정책 과정과 한국과 중미FTA에 대한 주제 역시 함께 거론되기도 했다.

행사 대표단에는 니카라과와 온두라스, 코스타리카, 엘살바도르, 파나마와 도미니카 공화국을 비롯해 CABEI의 고위 관계자, 고위 정부 관계자와 민간 분야 기업 대표자들도 다수 포함됐다.

첫날(21일) 진행된 개회식에는 단테 모시 총재와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이 환영사를 맡았다. 이 날 단테 모시 총재는 “대한민국이 CABEI의 회원이 되면서 CABEI가 한국과 중남미 지역 간의 거점 역할을 수행할 수 있게 됐다. 이는 협력 관계의 시작을 알리는 신호탄”이라고 소감을 말했다.

단테 모시 총재의 말처럼, 우리나라는 CABEI의 15번째 회원국으로 가입했으며 CABEI는 우리나라와 중미 지역 간 발판 역할을 할 수 있게 됐다. 이를 통해 투자 기회 모색 및 기술협력 시너지 효과를 만들어내고, 교역-지식 공유를 증진하거나 생산성과 경쟁력을 제고할 수 있게 됐다고 의견이 모이고 있다.

한편 행사에 참여한 한국 참가자는 기획경제부와 산업자원부, 한국개발연구원, 한국 수자원 공사, 한국 환경산업 기술 연구원, 한국무역협회 그리고 한국수출입은행, 농협 투자증권 등의 고위급 임원들이 명단에 올랐다.

 

스페셜경제 / 박숙자 기자 speconomy@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숙자 기자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