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자동차, 2019 KBO 올스타전 MVP 한성민 선수에게 ‘K7 프리미어’ 증정

이시아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2 11:48: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이시아 기자]2019 KBO 리그 올스타전의 대미를 준대형 세단 ‘K7 프리미어’가 장식했다.

21일 기아자동차는 창원 NC파크에서 열린 2019 KBO 리그 올스타전에서 ▲미스터 올스타(MVP)에게 K7 프리미어 증정 ▲시구자 에스코트 차량으로 K7 프리미어 운영 등 올스타전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했다.

K7 프리미어는 지난 2016년 1월 출시 이래 3년 만에 선보이는 K7의 상품성 개선 모델로 담대한 디자인으로 완성된 프리미엄 준대형 세단이다.

구체적으로 K7 프리미어는 전장이 기존보다 25mm 길어졌으며, 확대된 인탈리오(Intaglio: 음각) 라디에이터 그릴과 좌우 리어램프와 연결되는 커넥티드 타입의 라이팅 디자인을 통해 외관을 완성했으며, 내장은 고급 소재와 첨단 기술의 각종 편의 장치가 미적·기능적 조화를 이뤘다.

드림팀과 나눔팀으로 나뉘어 진행된 이날 올스타전에서 5타수 4안타 5타점 2득점을 올리며 활약한 드림팀의 ‘미스터 올스타’ 한동민 선수(SK 와이번스)에게 기아차는 K7 프리미어를 부상으로 수여했다.

한동민 선수는 수상 소감을 통해 “미스터 올스타가 되어 품격과 역동성을 모두 갖춘 K7 프리미어를 부상으로 받게 돼 매우 기쁘다”면서 “후반기 리그에서 더 좋은 성적을 거둬 팬 여러분의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뿐만 아니라 기아차는 이날 시구자로 나선 허성무 창원시장의 입장을 위해 K7 프리미어를 에스코트 차량으로 제공했다.

또한 기아 빅 어플을 통해 퀴즈에 응모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올스타전 티켓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최고를 뜻하는 프리미어라는 수식어를 가진 K7의 이미지가 절정의 플레이를 보여준 한동민 선수와 잘 어울리는 것 같다”며 “기아차는 앞으로도 KBO 리그와 연계한 다양한 마케팅을 통해 한국 야구의 발전과 흥행에 이바지하고, 야구팬들에게 더욱 사랑받는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제공=기아자동차]

 

스페셜경제 / 이시아 기자 edgesun99@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아 기자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