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언주 “보수대통합? 80% 물갈이 전제로…과거 떠오르지 않게 선수교체 해야”

신교근 기자 / 기사승인 : 2019-11-07 11:37:2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애꿎은 국민에 과거 묻지마 하지 말고, 떠오르지 않게 판갈이 해야”

▲이언주 무소속 의원.

 

[스페셜경제=신교근 기자] 이언주 무소속 의원은 7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전날(6일) 발표한 ‘보수대통합’에 대해 “일단 통합이라는 대명제에는 찬성한다”면서도 “국민들이 원하는 건 대대적 쇄신과 신보수당 창당”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어느 여론조사에서도 나왔듯 80퍼센트 물갈이를 원한다는 대대적인 혁신을 전제로 한다”고 했다.

그는 “다가오는 총선은 탄핵 이후 최초의 총선임을 반드시 명심해야 한다. 친박·비박 각자 남 탓을 하지만 국민들은 다함께 책임져야 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라며 “애꿎은 국민들에게 과거를 묻지 말라고 할 게 아니라 과거가 떠오르지 않도록 선수교체와 판갈이를 대대적으로 해야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쇄신 없이 묻지마 통합, 도로 새누리당 통합 갖고는 지지를 얻기 어려울 것”이라며 “국민들에게 남겨진 과거의 기억을 지울 수 있을 정도로 ‘새판짜기’ 수준의 대대적 혁신 없이는 지지를 기대할 수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 의원은 “향후의 통합논의나 혁신과정에서 광화문에 나온 국민들의 여론이 담겨있지 않다면 그건 말장난이자 국민이 빠진 그들만의 리그가 될 것”이라며 “국민들이 내년 총선에서 가만 두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신교근 기자 liberty1123@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교근 기자
  • 신교근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취재2팀 소속/정치부 담당/신교근 기자입니다. 자유, 진실, 감각을 모토로 구독자 여러분들께 생수같은 기사만을 전달해 드리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