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마지막 남은 '하남미사지구 상업용지' 일반경쟁입찰 공급

오수진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8 11:09:4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오수진 인턴기자] LH는 28일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도시 내 마지막 남은 일반상업용지 12필지(24,173.3㎡)를 일반경쟁입찰 방식으로 공급한다고 밝혔다.

세부내역을 살펴보면 필지 당 공급면적은 1,414.8~2,875.9㎡, 공급예정가격은 3.3㎡당 1,772만원~2,205만원 수준이며, 건폐율 70%, 용적률 350~500%, 최고 5~10층 이하로 건축 가능하다.

허용 용도는 제1·2종 근린생활시설, 판매시설, 업무시설, 의료시설, 교육연구시설, 방송통신시설 등이 입주할 수 있다.

미사강변도시는 면적 5,679천㎡, 수용인구 9만2천여명 규모의 공공주택지구로, 서울 강남권까지 20분대 접근 가능하고 서울외곽순환도로 및 중부고속도로가 인접하며, 지하철 5호선 미사역이 개통을 앞두고 있는 등 우수한 교통망을 갖추고 있다.

이처럼 편리한 교통여건을 바탕으로 한강의 쾌적한 자연환경이 더해져 앞서 공급한 상업용지가 평균낙찰률 152~167%를 기록하는 등 성황리에 매각된 바 있으며, 이번에 공급하는 상업용지 12필지 역시 막바지 미사강변도시 프리미엄을 누리기 위한 수요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대금납부방법은 2년 유이자 균등분할납부로, 계약금 10%를 납부한 후 잔여대금을 6개월마다 총 4회 납부하면 된다. 일시납을 희망할 경우 계약금 10%를 납부한 후 1개월 내 40%, 2개월 내 50%를 납부하면 된다.

입찰신청 및 개찰은 LH청약센터를 통해 오는 6월15일 이뤄지며, 계약체결은 오는 6월22~26일 실시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 청약센터에 게시된 공고문을 참고하거나 LH 하남사업본부 판매부로 문의하면 된다.

LH 관계자는 “미사강변도시는 서울과 경기도를 잇는 중심지로써 높은 투자가치를 가진다”며 “하남미사지구에 마지막 남은 일반상업용지인 만큼 실수요자는 물론 일반투자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미지제공=LH>

스페셜경제 / 오수진 기자 s22ino@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수진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