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손해보험, 디지털종합손보사 전환 위한 '첫 조직개편'

이정화 기자 / 기사승인 : 2020-07-17 11:05:4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15일, 디지털 본부 신설 및 기능별 조직 분리
디지털 시너지 강화 위해 ICT전략팀 신설
사업총괄은 김재영 부사장
▲하나손해보험(대표이사 권태균)이 지난 15일 첫 조직개편을 단행 했다.


[스페셜경제=이정화 인턴 기자] 하나손해보험(대표이사 권태균)이 ‘디지털종합손해보험사’ 전환을 위한 첫 단추를 끼웠다.  

 

하나손해보험이 지난 15일 첫 조직개편을 단행 했다. 조직개편의 기본방향은 디지털종합손보사 전환을 위한 전략 실행 조직의 운영이다.


‘디지털본부’를 신설해 디지털 전략을 수립 및 실행하고, 상품업무와 영업조직의 분리를 통해 기존 사업의 수익성 중심 운영을 강화했다, 그룹 편입에 따른 공동 업무 대응을 위한 부서별 기능 조정 등도 이뤄졌다.

디지털본부에는 디지털전략팀, 디지털추진팀 등 상설 3팀과 프로젝트별 애자일 스쿼드(Agile Squad)를 운영하고 디지털 시너지 강화를 위해 ICT전략팀을 신설했다. 애자일 스쿼드는 부서 간 경계를 없애고 필요에 맞게 소규모 팀을 구성해 업무를 수행하는 방식을 뜻한다.

기존 보종별 조직 체계에서 상품전략본부와 영업본부로 기능별 조직 분리도 진행됐다. 보상조직 효율화를 위해 보상부 통합, 센터 편제 변경 등이 이뤄졌다.

하나손보는 조직개편을 통해 기존 1부사장, 5부문, 4실/부, 25팀, 6보상부 체제에서 1총괄, 5본부, 4실/부, 31팀, 5보상부 체제로 변경됐다. 사업총괄은 김재영 부사장이 맡고, 디지털 본부는 부사장 직속으로 운영한다.

하나손해보험 관계자는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새롭고 혁신적인 디지털 신생활보험 플랫폼을 구축하고,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할 수 있는 기반을 갖추게 됐다"고 말했다.

 

(사진출처=하나손해보험)

스페셜경제 / 이정화 인턴 기자 joyfully7@speconomy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정화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