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굿네이버스와 학대 피해 아동 돕기 후원 협약 체결

김다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2-19 13:29: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다정 기자]국내 치킨 프랜차이즈 교촌에프앤비가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와 와 학대 피해 아동의 치유와 회복을 지원하기 위한 사회공헌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1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굿네이버스 회관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는 소진세 교촌에프앤비 회장과 양진옥 굿네이버스 회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양사는 후원 협약을 통해 학대 피해 아동 심리치료 지원 및 아동 학대 예방 전국민 캠페인 사업, 행복 나눔 치킨데이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게 된다.

교촌은 후원 사업으로 올 12월까지 2억5000만원을 지원 할 예정이다.

이번 후원 협약은 교촌이 2020년부터 시작한 대표 사회공헌, ‘행복채움’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행복채움 프로젝트는 우리 아이들의 행복한 삶과 올바른 성장을 지원하는 사회공헌이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 따르면 대한민국 아동 삶의 만족도가 OECD 국가 중 최하위로 나타난바 있다. 교촌은 이번 후원 협약을 시작으로 아이들의 행복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한다는 방침이다.

협약에 참석한 교촌에프앤비 소진세 회장은 “어려움 속에서 고통 받고 있는 아이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줄 수 있는 프로젝트에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미래의 주역인 아이들의 행복과 올바른 성장을 위한 실질적인 지원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굿네이버스 양진옥 회장은 “학대 상황에 노출된 아이들은 심리정서적으로 불안한 상황에 놓여있기 때문에 지속적인 치료와 관심이 필요하다”며 “행복채움이라는 사업명처럼 본 사업이 아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성장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굿네이버스는 학대와 방임으로 고통받는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사업을 지속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진제공=교촌에프앤비]

스페셜경제 / 김다정 기자 92ddang@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다정 기자
  • 김다정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김다정 기자입니다. 제약/의료/보건/병원/식품/유통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