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전력데이터 활용 신서비스 개발 경진대회’ 공모

오수진 기자 / 기사승인 : 2020-05-18 11:01:3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오수진 인턴기자] 한국전력공사는 18일 한전 및 전력그룹사의 전력 빅데이터를 활용하는 새로운 사업 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전력데이터 활용 신(新)서비스 개발 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전 및 전력그룹사, 광주과학기술원이 주관하는 경진대회는 오는 8월 20일 한전 아트센터에서 개최된다.

대회 참가를 희망하는 학생·일반인, 벤처기업과 새싹기업은 경진대회 홈페이지에서 이날부터 오는 6월 17일까지 제안서를 다운받아 작성·제출하면 된다.

1차 서류심사를 통과한 팀 혹은 개인은 제공된 전력데이터를 활용해 서비스 개발한다.

제공 데이터가 외부 반출이 불가한 경우에는 한전 아트센터에 마련된 데이터 공유센터 데이터 공유센터에서 서비스를 개발하며 서울시를 비롯한 공공기관과 민간데이터의 활용도 가능하다.

심사는 완성도, 기술성, 상용화 가능성, 확장성 등을 기준으로 사내 직원과 사외 전문위원이 함께 평가하며, 시상은 개인과 기업 2개의 부문으로 나눠서 진행할 예정이다.

최종 선정 팀에게는 총 2,150만 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수상작의 서비스 솔루션은 에너지마켓플레이스에 해당 서비스를 등록헤 사업화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김종갑 사장은 “한전의 전력데이터와 타 공공기관 및 민간의 데이터를 융합해 보다 가치 있는 대국민 편익서비스를 많이 만들어 내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포스터제공=한국전력공사>

스페셜경제 / 오수진 기자 s22ino@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수진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