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제일은행, 국내 소셜벤처에 코로나19 자선기금 6억원 지원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1 10:56:3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지난 20일 서울 종로구 소재 SC제일은행 본점에서 윤영석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박종복 SC제일은행장, 김용덕 사회연대은행 대표이사(좌측 두 번째부터 우측으로)가 ‘코로나19 피해 소셜벤처 지원 협약’을 맺고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SC제일은행은 지난 20일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및 사회연대은행과 함께 소셜벤처의 코로나19 극복과 성장을 위해 6억원의 지정기탁 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소셜벤처는 사회적 기업, 협동조합, 자활기업, 마을기업을 포괄하며, 사회적경제기업으로 지칭되기도 한다. 각종 사회문제 해결을 목표로 하는 비즈니스 모델을 통해 수익을 창출하며 사회적 가치와 경제적 가치를 함께 추구하는 조직을 의미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스탠다드차타드(SC)그룹 해외 본사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조성한 글로벌 자선기금을 한국에 배정받아 진행하게 된다.

SC그룹은 최근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필요한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거나, 코로나19 대응과 관련해 수요가 급증한 상품 생산을 계획하는 기업들에게 10억 달러를 금융 지원하고, 피해가 큰 지역에 대한 긴급 구호 및 경제 회복 지원을 위해 5천만 달러의 글로벌 자선기금을 조성하는 계획을 발표했다.

이는 SC그룹이 진출한 지역사회와 고객이 신속히 코로나19 여파를 극복하고 정상적인 경제활동을 할 수 있도록 돕자는 취지이다.

선정된 기업들은 향후 1년 동안 경영정상화를 위한 긴급 운영자금뿐만 아니라, 온라인 매출을 확보할 수 있는 판로 개척과 마케팅까지 도움을 받게 되며, 프로젝트 종료 이후에도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추가 지원금도 받을 수 있다.

또한 SC제일은행 임직원들이 선정 기업들을 대상으로 금융 및 IT 컨설팅 봉사와 온라인 홍보까지 계획하고 있어, 단순한 자금 지원을 넘어서는 다중지원 프로젝트이다. 대상기업 선정을 위한 세부 지원요건과 신청방법은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사회연대은행을 통해 오는 7월 중 공지될 예정이다.

박종복 SC제일은행장은 “SC제일은행은 전세계 59개국에 진출해있는 글로벌 은행인 SC그룹의 일원으로 ‘지역사회 및 고객과 함께 성장하고 발전한다’는 굳건한 철학을 가지고 있다”며, “이번 프로젝트를 포함, 최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당국에서 주도하는 각종 금융지원과 지역사회 공헌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제공=SC제일은행)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