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스위트팩토리’ 방문객 40만명 돌파

김다정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4 11:19:3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다정 기자]롯데제과(대표이사 민명기) ‘스위트팩토리’가 누적 방문객 인원으로 40만명을 돌파했다.

‘스위트팩토리’는 지난 2010년 3월에 개관, 해마다 약 4만명이 관람하는 등 어린이들의 견학명소로 자리잡았다. 스위트팩토리가 인기를 얻는 이유는 교육과 재미요소를 동시에 전달하기 때문이다.

과자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쉽게 풀어 설명한 뒤에 아이들이 직접 참여하는 퀴즈풀이, 게임 등 놀이 프로그램이 함께 진행된다.

또 시설 안에 마련된 영화관에서는 올바른 양치 습관과 관련된 애니메이션을 시청하는 등 교육적인 요소도 포함돼 있다. 여기에 견학이 끝난 뒤는 과자선물세트도 받을 수 있어 호응도가 높다.

스위트팩토리의 견학 신청은 롯데제과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되며 매월 1일 오전 11시부터 선착순으로 다음 달의 예약을 받는다.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진행되며, 평일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6까지 1시간 단위로 1일 6회를 진행된다. 단, 토요일에는 오후 2시까지 4회 운영된다. 시간당 관람인원은 최대 30명이며, 5세 이상 어린이부터 초등학생 6학년까지 입장이 가능하다.

롯데제과는 ‘스위트팩토리’가 국내 최초의 애듀테인먼트(edutainment) 과자박물관이라는 점에 자부심을 갖고, 앞으로도 어린이들에게 즐거움을 주는 명소로 이어지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사진제공=롯데제과]

스페셜경제 / 김다정 기자 92ddang@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다정 기자
  • 김다정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김다정 기자입니다. 제약/의료/보건/병원/식품/유통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