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정부·여당 견제할 작은 힘 남겨”

오수진 기자 / 기사승인 : 2020-04-16 10:40: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김종인 미래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이 1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대국민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스페셜경제=오수진 인턴기자] 김종인 미래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은 총선 이후 16일 “솔직히 아쉽지만, 꼭 필요한 만큼이라도 표를 주신 것에 대해서 감사를 드린다”고 입장을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총선 결과 관련 특별기자회견에서 “정부와 여당을 견제할 작은 힘이나마 남겨주셨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야당도 변화하라는 명령으로 받아들일 것”이라며 “국민 여러분의 지지를 얻기에 통합당의 변화가 모자랐다는 것을 인정한다”고 언급했다.

이어 “저는 문재인 정부가 나라를 옳지 않은 길로 끌고 가고 있다고 본다”며 “하지만 어쩌겠는가. 국민이 이 정부를 도우라고 요구한 만큼 야당도 그 뜻을 따를 것”이라고 탄식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에게도 당부한다. 코로나 경제 위기는 정부가 최대한 선제적으로 과감하게 재정을 투입해야만 극복할 수가 있다”며 “전례 없는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야당의 지적과 요구에도 귀 기울이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국민 여러분, 아무리 부족하고 미워도 나라의 앞날을 위해 야당은 살려주셔야 한다”며 “지난 20일간 성원해주신 것은 마음에 간직하겠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오수진 기자 s22ino@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수진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