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강원본부, ‘터널사고 신속 대처’ 위한 방재구난지역 공사 시행

신교근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3 10:38: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터널 시·종점 신속 진입해 추가 사고 예방 및 인명피해 최소화
▲한국철도시설공단 로고. (출처=한국철도시설공단 홈페이지)

[스페셜경제=신교근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 강원본부(본부장 조순형)는 철도시설의 기술기준(국토교통부 고시)에 따라 안전시설 확충을 위해 영동선·태백선 등 관내 연장 1km이상의 철도터널에 방재구난지역 설치를 착수했다고 23일 밝혔다.


방재구난지역은 터널 출입구에 설치해 사고 발생 시 승객대피와 응급차량 및 사고복구차량이 접근할 수 있도록 하는 시설로, 터널 사고 신속 대처를 가능하게 해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고 추가 사고를 예방한다.

강원본부는 총 예산 19억 원을 투입해 태백선 정암터널 등 총 7개(정선군 4개, 강릉시 2개, 태백시 1개) 터널에 진입로 및 방재구난지역 설치공사를 2020년 2월 말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조순형 본부장은 “안전을 위한 철도시설물 설치, 노후 철도시설물 개량사업 추진을 통해 철도를 이용하는 모든 승객의 안전 확보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신교근 기자 liberty1123@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교근 기자
  • 신교근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취재2팀 소속/정치부 담당/신교근 기자입니다. 자유, 진실, 감각을 모토로 구독자 여러분들께 생수같은 기사만을 전달해 드리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