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플러스 멤버십’ 광고 유튜브 1000만 뷰 달성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5-31 09:00: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신한금융그룹은 지난 14일 유튜브와 SNS를 통해 공개한 ‘최대 14만원 먼저 받고 시작하는 신한플러스 멤버십’ 광고가 송출 18일 만에 1000만 조회를 돌파했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신한금융그룹은 지난 14일 유튜브와 SNS를 통해 공개한 ‘최대 14만원 먼저 받고 시작하는 신한플러스 멤버십’ 광고가 송출 18일 만에 1000만 조회를 돌파했다고 31일 밝혔다.

신한플러스 멤버십은 금융권 최초로 우수고객 멤버십과 금융거래 플랫폼을 결합한 신한금융그룹의 통합 우수고객 멤버십 플랫폼이다.

지난 14일 처음으로 공개된 신한플러스 멤버십 광고는 론칭 이벤트를 통해 받을 수 있는 최대 혜택인 ‘14만원’을 강조한 재미있는 에피소드를 배우 권태원, 김환희, 현봉식, 홍인 등이 출연해 옴니버스식으로 구성했다.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은 취임 이후, 그룹의 자원을 하나의 회사처럼 공유해 신한금융을 거래하는 모든 고객에게 그룹사의 최상의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원신한(One-Shinhan) 전략을 강조해 왔다.

이러한 원신한 전략의 일환으로 신한금융그룹은 지난 4월 기존 그룹의 우수고객 제도인 ‘그룹 탑스 클럽’을 ‘신한플러스 멤버십’으로 전면 개편했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신한플러스 멤버십의 혜택을 재미있는 에피소드로 구성한 것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실질적인 혜택과 재미를 동시에 충족시킬 수 있는 다양한 컨텐츠로 다가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플러스 멤버십은 별도의 앱 설치 없이 신한은행 쏠, 신한카드 페이판, 신한금융투자 신한 알파, 신한생명 스마트창구 등 신한금융그룹의 주요 앱에서 이용할 수 있다.

 

(사진제공=신한금융그룹)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