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폐공사, 코로나19 피해 지원 ‘지역사랑·온누리상품권’ 월1억장 생산체제 구축

오수진 기자 / 기사승인 : 2020-04-07 10:25: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군산사랑 상품권.

 

[스페셜경제=오수진 인턴기자] 한국조폐공사가 7일 코로나19 바이러스 피해 국민에 대한 정부 지원과 관련, 지역사랑상품권과 온누리상품권 월 1억장 생산체제를 구축했다고 밝혔다.

이어 정부의 코로나19 관련 추경(추정경정예산)과 긴급재난지원금의 차질 없는 집행을 위해 중소 협력업체와 손잡고 지역상품권과 온누리상품권을 월 1억장 이상 생산할 수 있는 체제 구축을 완료했다고 전했다.

채종천 ICT사업처장은 “월 3,300만장 수준이던 상품권 수요가 코로나19 사태로 급증하고 있다”며 “정부 정책의 차질없는 집행을 돕기 위해 관련 상품권 생산능력을 대폭 늘렸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조폐공사는 ‘특별대책단’을 구성해 가동하고 있으며, 중소업체와 긴밀한 협력체제도 구축해 ‘전용 상담창구’를 신설하는 등 지자체에 ‘지역상품권 원스톱 토탈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조폐공사>

스페셜경제 / 오수진 기자 s22ino@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수진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