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 사회적 기업과 발달장애인 윈-윈 프로그램 ‘하나 파워 온 임팩트’ 최종 성과 공유회 개최

이인애 기자 / 기사승인 : 2019-11-08 10:14: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이인애 기자]하나금융그룹은 사회적 경제 활성화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발달장애인의 남다른 재능을 활용해 자립과 일자리 창출을 돕는 프로그램인 ‘하나 파워 온 임팩트’ 3기의 최종 성과 공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 7일 하나금융그룹 명동 사옥에서 진행된 이 날 성과 공유회에서는 발달장애인의 사회적 자립과 일자리 창출에 관심 있는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을 초청해 발달장애인을 신규 채용한 사회혁신기업의 사례를 공유했다고 하나금융그룹은 전했다. 아울러 취업 취약계층인 발달장애인이 일할 수 있는 다양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속가능한 네트워크를 형성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는 설명이다.

하나 파워 온 임팩트 사업은 발달장애인이 가장 어려움을 겪는 ‘질 좋은 일자리’ 문제를 사회혁신기업 및 정부, 민간, 시민사회 등 다양한 기관들의 협력을 통해 혁신적으로 해결하고자 하는 사회혁신 프로젝트로, 지난 2017년 1기를 시작으로 올해 3기 사업을 마무리 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발달장애인의 강점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직무를 개발하는 ‘스페셜 그룹’과 발달장애인의 지속가능한 고용확대를 위해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챔피언 그룹’으로 나누어 총 13개의 직무 개발을 진행하고, 9개의 프로젝트를 진행했다고 하나금융그룹 측은 설명했다.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3년간의 사업 성과와 진행내용을 담은 백서를 제작해 성과 공유회 현장에서 참석자 전원에게 책자를 배포하는 한편, 발달장애인의 일자리 창출에 관심 있는 분들이 참고할 수 있도록 하나 파워 온 임팩트 사업 공식 홈페이지에도 공유키로 했다는 입장이다.

한편 하나금융그룹은 발달장애인의 자립을 위한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사회혁신 컨설팅 기업 엠와이소셜컴퍼니(MYSC),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 커리어플러스센터 등과의 협업을 통해 발달장애인이 본인의 특성과 재능을 발휘해 일할 수 있는 직무 개발 교육을 진행해 왔던 것으로 알려진 바 있다.

앞으로도 하나금융그룹은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해 그룹 차원에서 다각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라는 입장이다. 또한, KEB하나은행의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1Q Agile Lab과의 협력을 통해 다양한 소셜벤처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도울 계획이라고 전했다.

 

 

스페셜경제 / 이인애 기자 abcd2ina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인애 기자
  • 이인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방산 2진을 맡고 있는 이인애 기자입니다. 항상 바른 기사만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