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11월 글로벌판매량 3만9천대…국내 7천대

김은배 / 기사승인 : 2019-12-03 10:40: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 김은배 기자]한국지엠주식회사가 올해 11월 글로벌판매량이 총 39,317대를 기록했다고 2일 밝혔다.

11월 국내 판매는 총 7,323대로, 전월 보다 14.5% 증가했다. 수출은 31,994대다

쉐보레 ▲스파크는 총 3,162대가 판매됐다. 이는 전월에 비해 6.1% 증가한 것으로, 스파크는 지난 8월 이후 3달만에 월 판매 3천대 선을 회복했다. 쉐보레 ▲트랙스와 ▲말리부는 각각 1,048대와 775대가 판매되며 전월에 비해 7.9%, 7.2% 증가세를 기록했다.

쉐보레 볼트 EV는 총 690대가 판매되며 금년 최대 월 판매를 기록했다. 두 달 연속 전년 동월 대비 큰 폭의 증가세를 이어갔다. 볼트 EV는 부품 가를 대폭 조정해 경쟁력을 높이는 등 서비스강화에 나선 바 있다. 아울러, 전기차 전용 서비스센터를 전국 97개로 확충하고 배터리 방전 시 견인 서비스를 최대 5년간 무제한으로 제공 중이다.

특히, 미국산 정통 픽업트럭 콜로라도는 한 달 간 총 472대가 판매됐다. 11월 중순부터 고객 인도를 시작한 대형 SUV 쉐보레 트래버스는 영업일 기준 약 열흘만에 총 322대가 판매됐다.

 

스페셜경제 / 김은배 기자 silvership@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