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영남본부, 포항영일만신항 인입철도 시설물검증 완료

홍찬영 / 기사승인 : 2019-10-07 11:14:5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헌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는 포항영일만신항 인입철도 건설사업에 대한 시설물검증시험을 완료했다고 7일 밝혔다.

포항영일만신항 인입철도 건설사업은 총사업비 1695억 원을 투입해 포항역∼영일만항역 구간(9.2km)을 연결하는 사업으로, 본선 구간 주요공사를 완료해 지난 7월 사전점검을 시행했다.

이어 철도공사와 합동으로 시설물검증(9.24일∼10.2일)을 통해 선로구조물 등 7개 분야 59개 항목을 철저히 점검하여 철도 시설물의 성능과 안전성을 확보했다.

이후 10월 말까지 영업시운전을 통해 철도시설의 전반적인 성능을 확인하고, 선로 등의 시설물 사용 개시 및 화물영업 가능 여부를 점검할 계획이다.

이인희 영남본부장은 “11월 말 개통을 목표로 영업시운전을 기준과 절차에 따라 철저하게 추진할 것”이라며 “포항영일만신항 인입철도가 개통되면 철도가 수출입 화물 배후수송로 역할을 담당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제공=철도공단]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