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12개 폐터널 홈페이지에 공개…“활용방안 적극 모색”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1 10:46:2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한국철도시설공단은 국유재산을 활용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활용도가 높은 폐터널 12개를 20일부터 철도공단 홈페이지에 공개한다고 밝혔다.

철도공단은 지난 7월 철도 폐터널 72개 전량 실태조사를 통해 사용현황과 외관상태 등을 점검한 결과, 관광자원이나 농산물저장고 등으로 활용할 수 있는 12개 터널을 선정했으며, 이 터널들은 활용도가 높아 민간사업자의 높은 관심이 기대된다.

철도 폐터널 사용을 희망하는 경우에는 철도공단에 사업계획서를 포함한 ‘국유재산 사용신청서’를 제출하고, 공개경쟁입찰을 통해 낙찰 받으면 사용할 수 있다.

지금까지 철도공단은 22개의 폐터널을 지자체나 개인에게 레일바이크, 자전거도로, 농산물저장고, 와인터널, 관광터널 용도로 임대했고, 이들이 지역의 대표 관광자원으로 자리매김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했다.

김상균 이사장은 “앞으로도 철도 폐터널을 관광자원 등 다양한 사업에 적극 활용토록 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