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모바일기반 로봇자동화 장애점검 시스템 구축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7-24 08:41:2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IT디지털금융부장(위길량, 왼쪽에서 네번째)과 RPA담당자(왼쪽부터 최용욱차장, 송상훈차장, 조한성팀장, 위길량부장, 임한솔계장, 안재현과장)가 RPA Lab. 에서 로봇 모니터링을 하고 있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NH농협은행은 국내 최초로 모바일 환경에서 고객관점으로 작동하는 RPA(로봇프로세스자동화)장애점검 시스템을 구현했다고 24일 밝혔다.

RPA는 사람이 하는 반복적이고, 표준화가 가능하며, 규칙에 기반한 일을 로봇이 대신하도록 하는 것을 말한다. 이번에 구현한 RPA 기술은 고객이 모바일 앱을 사용하는 방법과 동일한 경로로 서비스를 점검하는 기술이다.

기존의 서버, 네트워크 등 시스템중심 서비스 점검방식이 고객중심의 점검방식으로 전환된다. 본 체계에 대한 BM특허 등록도 추진하고 있다.

박상국 NH농협은행 IT부문장은 “이번에 구축한 RPA시스템은 NH농협은행 IT 자체 역량을 통해 직접 구축해 고품질 비대면 서비스를 365일 24시간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RPA와 같은 신기술을 적극 활용하여 고객중심 디지털휴먼뱅크 구현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제공=NH농협은행)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