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기안84, 양치승 헬스장서 운동.."성훈이 왜 불행하다고 하는지 알겠다"

한승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11-23 01:19:3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한승수] '나 혼자 산다'기안84가 양치승 헬스장을 찾았다작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화보 촬영을 위해 몸만들기에 나선 기안84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기안84는 운동을 위해 양치승 헬스장을 찾았다. 기안84는 헬스장에서 양치승에게 배정남의 몸매를 '워너비 몸매'로 꼽았다. 양치승은 "살을 빼면 잘생긴 얼굴이다. 성훈이보다 나은데"라며 기안84의 기를 살려줬다.

기안84의 체지방 분석이 이어졌다. 양치승은 기안84에게 "아주 일반적인 사람이다. 이런 사람은 TV에 나오면 안 된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본격적으로 양치승과의 운동이 시작됐고, 기안84는 괴상한 기합을 내며 운동해 웃음을 자아냈다. 양치승은 당근과 채찍을 적절히 사용하며 기안84가 계속 운동하도록 했고, 기안84는 힘겨워하며 "성훈이 왜 불행하다고 하는지 알겠다"라고 말했다.

운동이 끝나고, 양치승은 기안84와 함께 마트를 방문해 다이어트 식단을 준비하는데 도움을 줬다. 양치승은 식단조절부터 고기 고르는 팁, 체중 감량에 좋은 야채 등을 추천하며 기안84가 먹을 음식을 골랐다.

기안84의 집까지 방문한 양치승은 사온 음식들을 손질한 뒤 "합숙할 것"이라고 선언했다. 기안84는 "본지 하루도 안 됐다"며 난감해 해 좌중을 폭소하게 만들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