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낸스 2019 로드쇼’, 지난 19일 시리우스에서 성황리에 마무리

한승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03-20 17:52: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한승수 기자]세계적인 암호화폐 거래소인 “BINANCE.inc”가 지난 19일 열린 ‘바이낸스 2019 로드쇼’ 밋업 행사를 ㈜시리우스크립토커런시 연회장에서 성황리에 마쳤다.


이날 본 행사에서는 ‘글로벌 가상화폐 거래소의 비전과 계획’을 소개하였으며, ‘바이낸스 덱스(DEX) 동영상 시연’을 비롯하여 올 한해 사업 진행 방향성을 보여주었다.


바이낸스 한국 담당자는 “앞으로 바이낸스 덱스(DEX)의 메인넷 출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며, 기존의 덱스들은 중앙화 거래소들에 비해 느린 속도와 거래량이 적은 한계점이 있었는데, 이러한 한계점들을 극복한 DEX(덱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서 사업 상황도 공개하였다. 바이낸스는 현재 한국 법인이 없기에, 지난해 국내에서 바이낸스를 사칭하는 상표권 침해 논란이 일어난 바가 있다. 이러한 사칭 문제에 대해서 바이낸스 담당자는 “사칭 문제에 대하여 법적 조치를 강화할 것”이라고 밝히며 “‘유미특허 법인과 상표권등록’을 진행하여, 투자자들의 불안한 심리에 신경을 쓸 것”이라고 말했다.


안정적인 서비스 계획과 고객의 신뢰를 높일 수 있는 계획들을 발표한 이후 네트워킹 시간을 통해, 관계자들 간의 소통을 끝으로 행사는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이번 행사를 끝으로 차후에 있을 ‘BINANCE.inc 밋업 행사’ 또한 시리우스 연회장에서 있을 예정이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승수 기자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