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순자, ‘안산지역 국가안전대진단 합동현장’ 점검

신교근 기자 / 기사승인 : 2019-03-19 10:19: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2019 국가안전대진단 합동점검 현장 (사진제공=박순자 의원실)
2019 국가안전대진단 합동점검 현장 (사진제공=박순자 의원실)

[스페셜경제=신교근 기자] 국회 국토교통위원장 박순자 자유한국당 의원(안산 단원구을)은 18일 오후 3시 국토교통부 박선호 1차관과 함께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 합동점검으로 안산 교보생명빌딩에 대한 합동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국가안전대진단 합동현장점검은 지난해 용산 상가 붕괴, 강남구 오피스텔 균열 발생으로 인해 노후 건축물에 대한 안전관리 체계 개선 필요성이 제기됨에 따라, 지난 2017년 실태조사 당시 특정관리대상시설 C등급이었으나 현재까지 3종 시설물로 지정되지 않은 건축물을 점검하기 위해 이뤄졌다.


안산 지역에 위치한 3종 시설물 미지정 건축물은 총 46개소로 현재까지 2개소의 건축물에 대한 합동점검이 완료됐으며 금일은 고잔동 522번지에 위치한 교보생명 빌딩에 대한 합동현장점검이 이뤄졌다.


합동현장점검이 실시된 안산시 교보생명 빌딩은 1993년 사용승인 된 이후 26년이 경과된 업무용 건축물로 이번 합동점검 결과에 따라 안전등급이 결정된 이후 지속적인 관리가 이뤄질 예정이다.


이날 합동현장점검에는 박순자 국토교통위원장과 국토교통부 박선호 1차관, 한국시설안전공단 박영수 이사장, 안산시 이진찬 부시장을 비롯해 국토부와 경기도, 안산시 공무원과 건물구조·전기·가스·소방 분야의 전문가들이 참여한 가운데 이뤄졌다.


현장점검에 앞서 박순자 국토교통위원장은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이 안전한 대한민국을 조성하기 위한 철두철미한 점검이 되길 바란다”며 “이번 합동점검을 통해 국가의 중장기 안전마스터 플랜을 마련하고 미비한 안전관련 법제를 정비해 국민들이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교근 기자
  • 신교근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취재2팀 소속/정치부 담당/신교근 기자입니다. 자유, 진실, 감각을 모토로 구독자 여러분들께 생수같은 기사만을 전달해 드리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