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뮨온시아, 면역항암제 파이프라인에 435억원 투자 유치받아
이뮨온시아, 면역항암제 파이프라인에 435억원 투자 유치받아
  • 김다정 기자
  • 승인 2019.02.12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셜경제=김다정 기자]면역항암제 개발 회사 이뮨온시아는 파라투스에스피 사모투자합자회사로부터 총 435억원 규모의 투자유치에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뮨온시아는 유한양행과 미국의 항체신약 개발기업 소렌토가 합작해 지난 2016년 설립한 회사로, 면역항암제 연구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이번 투자는 이뮨온시아의 연구개발 능력과 전 세계적인 면역항암제 시장 성장잠재력을 인정받아 이뤄졌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투자금액은 면역항암제 ‘IMC-001’의 임상 1상 시험의 완료와 임상 2상 시험 및 ‘IMC-002(CD47 타겟)’, 후속 면역항암제 연구개발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뮨온시아는 지난해 2월 국내에서 면역항암제 ‘IMC-001’의 임상 1상 시험계획을 승인 받아 현재 임상 1상 시험의 완료단계에 있다.

IMC-001은 암세포 표면에 있는 단백질의 일종인 PD-L1을 표적으로 하는 면역관문억제제로, 인체 내 면역세포가 암세포를 공격하도록 해 암을 치료하는 3세대 항암제인 면역항암제의 일종이다.

향후 이뮨온시아는 이를 통해 이르면 2021년 기업공개(IPO)에 나설 계획이다.

이뮨온시아의 송윤정 대표는 “보유중인 파이프라인의 연구개발 및 임상시험이 계획 대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며 “이번 투자를 계기로 이뮨온시아의 면역항암제 연구개발 및 임상시험이 더 탄력을 받아 좋은 결과를 가져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독자 제보] 스페셜경제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환영합니다.
중요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긴급 제보나 사진 등을 저희 편집국으로 보내주시면
기사에 적극 반영토록 노력 하겠습니다. (speconomy@speconomy.com / 02-337-2113)

김다정 기자

92ddang@speconomy.com

산업부 김다정 기자입니다. 제약/의료/보건/병원/식품/유통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