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뮨온시아, 면역항암제 파이프라인에 435억원 투자 유치받아

김다정 기자 / 기사승인 : 2019-02-12 16:21:1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다정 기자]면역항암제 개발 회사 이뮨온시아는 파라투스에스피 사모투자합자회사로부터 총 435억원 규모의 투자유치에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뮨온시아는 유한양행과 미국의 항체신약 개발기업 소렌토가 합작해 지난 2016년 설립한 회사로, 면역항암제 연구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이번 투자는 이뮨온시아의 연구개발 능력과 전 세계적인 면역항암제 시장 성장잠재력을 인정받아 이뤄졌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투자금액은 면역항암제 ‘IMC-001’의 임상 1상 시험의 완료와 임상 2상 시험 및 ‘IMC-002(CD47 타겟)’, 후속 면역항암제 연구개발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뮨온시아는 지난해 2월 국내에서 면역항암제 ‘IMC-001’의 임상 1상 시험계획을 승인 받아 현재 임상 1상 시험의 완료단계에 있다.


IMC-001은 암세포 표면에 있는 단백질의 일종인 PD-L1을 표적으로 하는 면역관문억제제로, 인체 내 면역세포가 암세포를 공격하도록 해 암을 치료하는 3세대 항암제인 면역항암제의 일종이다.


향후 이뮨온시아는 이를 통해 이르면 2021년 기업공개(IPO)에 나설 계획이다.


이뮨온시아의 송윤정 대표는 “보유중인 파이프라인의 연구개발 및 임상시험이 계획 대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며 “이번 투자를 계기로 이뮨온시아의 면역항암제 연구개발 및 임상시험이 더 탄력을 받아 좋은 결과를 가져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다정 기자
  • 김다정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김다정 기자입니다. 제약/의료/보건/병원/식품/유통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