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김서형, 회식 자리 끝까지 지키는 독특한 이유 눈길
'아는형님' 김서형, 회식 자리 끝까지 지키는 독특한 이유 눈길
  • 신지우 기자
  • 승인 2019.02.12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셜경제=신지우 기자] '아는 형님'에 출연한 배우 김서형이 회식 자리를 지키는 독특한 이유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9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SKY 캐슬'의 김서형, 오나라가 출연했다.

이날 김서형은 "술자리가 끝날때까지 절대 가지 않는다"며 "노래방을 가기 위해서"라고 이야기했다.

오나라는 "대본 리딩날 언니가 마쳤는데도 끝까지 안가길래 '왜 안가지?'라고 생각했는데, 그때 매니저한테 '노래방도 안가고'라고 말하는 걸 들었다"고 증언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김서형이 출연한 JTBC 예능 '아는 형님'은 토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독자 제보] 스페셜경제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환영합니다.
중요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긴급 제보나 사진 등을 저희 편집국으로 보내주시면
기사에 적극 반영토록 노력 하겠습니다. (speconomy@speconomy.com / 02-337-2113)

신지우 기자

SP001@sp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