콰라, ‘혁신금융서비스’ 신청

김은배 기자 / 기사승인 : 2019-02-04 02:34:4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은배 기자]인공지능 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를 제공하는 콰라소프트가 전월 29일 ‘규제 샌드박스(금융혁신지원특별법), 혁신금융서비스 지정’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자산관리의 대중화’를 모토로 2014년에 설립된 핀테크 스타트업 콰라는 인공지능(AI)의 일환인 딥러닝 기술을 금융에 적용하여 투자 판단에 도움을 주는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다는게 콰라 측의 설명이다.


자체 개발한 AI 금융 엔진 ‘마켓드리머(BM 특허 기술 보유)’는 과거 30년간의 전 세계 금융 시장의 빅데이터 4억 건을 수집 및 분석해 앞으로의 금융 장세을 예측한다. 콰라는 마켓드리머 기술을 활용해 한화자산운용, KB자산운용 등에 자산관리 시스템을 제공한 바 있으며 작년 5월 29일 일반 투자자들에게 금융 정보를 알기 쉽게 제공하는 어플리케이션 ‘코쇼(KOSHO Beta)’를 출시해 8개국에서 서비스 하고 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은배 기자
  • 김은배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전반 및 자동차·방산 업계를 맡고 있는 김은배 기자입니다. 기저까지 꿰뚫는 시각을 연단하며 매 순간 정진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