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원전 반대 서명운동 23만 명 돌파…최연혜 “文정부 탈원전 철회까지 계속할 것”
탈원전 반대 서명운동 23만 명 돌파…최연혜 “文정부 탈원전 철회까지 계속할 것”
  • 신교근 기자
  • 승인 2019.01.11 13:3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탈원전 반대 및 신한울3, 4호기 건설재개' 범국민 서명운동 포스터
'탈원전 반대 및 신한울3, 4호기 건설재개' 범국민 서명운동 포스터

[스페셜경제=신교근 인턴기자] 11일 <탈원전 반대 및 신한울 3, 4호기 건설 재개를 위한 범국민 서명운동> 온라인 서명 인원이 23만 명을 돌파했다.

범국민 서명운동본부는 “지난달 13일 발대식을 기점으로 서명운동에 본격 돌입한 이후 한 달이 채 되지 않은 시점에 23만 명을 돌파했다”며 “다음 주 중에 공식의견을 청와대에 제출해 탈원전 정책에 폐기에 대한 문재인 정부의 의견을 듣겠다”고 밝혔다.

범국민 서명운동본부는 그동안 온라인 서명운동을 중점적으로 추진하면서 국회, 학계, 학생, 산업계, 지역, 시민단체 등이 거리로 나가 ‘원자력 살리기’ 구호를 외치며 활발한 서명운동을 전개해 왔다.

공동추진위원장을 맡고 있는 최연혜 자유한국당 의원은 “최근 강추위에도 불구하고 문재인 정부의 탈원전 정책을 중단시키고, 대한민국 원자력을 살리기 위해 서명에 참여해주신 국민 여러분과 거리로 나선 운동본부 회원님들께 큰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이것이 바로 문재인 정부가 탈원전 정책을 즉각 중단하라는 국민의 민심이자 명령이다. 청와대가 이러한 국민의 뜻을 즉각 수용하지 않는다면, 우리 국민들은 100만, 1,000만 명을 넘어 문재인 정부가 탈원전 정책을 포기하고 신한울 3, 4호기 건설을 재개하는 그 날까지 서명운동을 계속할 것을 선언한다”고 다짐을 밝혔다.

범국민 서명운동본부가 공개한 현황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전 9시 기준, 온라인 15만 3,730명, 오프라인 8만 2,498명, 총 23만 6,228명이 탈원전 반대에 서명했다. 탈원전 반대 및 신한울 3, 4호기 건설 재개를 위한 범국민 서명운동본부 출범 30일 만에 달성한 기록이다. 온라인 서명운동은 인터넷 검색창이나 카카오톡 대화창에 okatom.org(오케이아톰)을 검색해 동의 의견을 표현함으로써 참여할 수 있고, 오프라인 서명운동은 광화문 거리, 서울역, 강남역, 코엑스, 왕십리역, 수원역 등 서울․수도권 지역과 원전 소재지역 및 대전역 등 지역 거점장소에서 이루어졌다. 다음 주부터는 전국 5개 광역시와 신경주 KTX 역사에서도 서명운동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탈원전 반대 및 신한울 3, 4호기 건설 재개를 위한 범국민 서명운동본부는 자유한국당 최연혜·강석호·이채익·윤상직·김석기 의원과 바른미래당 정운천·김중로 의원, 국회 원전수출포럼, 주한규 서울대 교수, 김병기·송종순 원자력정책연대 공동의장, 조성은 원전산업활성화협의회 회장, 김일두 나라지킴이고교연합 대표, 신광조 생명의 사과 대표가 공동추진위원장을 맡았고, 이철우 경상북도지사와 이중재 전 한수원 사장이 고문을, 전찬걸 울진군수, 송두진 전 삼성건설 본부장, 이희성 전 한국수력원자력 본부장, 성풍현 KAIST 교수가 자문위원을 맡고 있다.

그리고 지역본부, 산업본부, 교육본부, 시민사회본부로 구성되어 있는 범국민서명운동본부는 ▲지역본부에 울진범국민대책위원회, 천지원전 비상대책위원회, ▲산업본부에 원자력정책연대, 원전산업활성화협의회, 한국수력원자력 노동조합, ▲교육본부에 원자력정책연대, 전국원자력학과장협의회, 전국원자력대학생 연합, ▲시민사회본부에 원자력살리기국민연대, (사)환경운동실천협의회, 나라지킴이고교연합, 원전강국촉진연합, 생명의 사과, 탈원전반대 시민모임 등이 참여하고 있다.

[독자 제보] 스페셜경제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환영합니다.
중요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긴급 제보나 사진 등을 저희 편집국으로 보내주시면
기사에 적극 반영토록 노력 하겠습니다. (speconomy@speconomy.com / 02-337-2113)

신교근 기자

liberty1123@speconomy.com

취재2팀 소속/정치부 담당/신교근 기자입니다. 자유, 진실, 감각을 모토로 구독자 여러분들께 생수같은 기사만을 전달해 드리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정태 2019-01-12 11:43:47
범국민적인 탈원전 반대 서명운동에 동참합시다.

신고리 5.6호기 건설을 마지막으로 수주물량이 단절되어 많은 원전부품업체들이 곧 도산될 위기에 있다고 합니다.
원전산업이 몰락한 후에는 원전수출은 물론 국내 기존원전의 유지보수에도
어려움이 있을 것입니다.
원전을 줄이게 되면 석탄, LNG등 화석연료발전이 늘어나 초미세먼지,
이산화탄소가 증가하게 되고 값비싼 LNG발전증가로 대폭적인 전기요금인상 압박을 받게 됩니다.
최근의 심각한 초미세먼지 문제를 더 악화시키지 않기 위해서도 원전을
줄여서는 안될 것입니다.
범국민적으로 전개하고 있는 탈원전 반대 및 신한울 3.4호기 건설재개
범국민 서명운동에 모두 참여합시다.
가족, 친척, 지인들에게도 전파합시다.

* 사이트 주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