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계, 文 대통령 혁신 성장 의지 ‘환영’…규제 개선 기대

선다혜 기자 / 기사승인 : 2019-01-10 16:56:2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선다혜 기자]10일 문재인 대통령이 신년 기자회견에서 “새로운 경제 동력 확보를 위한 혁신성장을 강조한 것에 대해서” 경제계는 공감을 표시하는 한편, 혁신성장의 성과를 낼 수 있도록 규제 완화와 기업의 경영 부담 완화를 위한 개선책이 동반돼야 한다는 뜻을 내비췄다.


이날 한국경영자총협회(이하 경총)는 논평을 통해서 “신년 기자회견을 통해 정부의 경제 상황에 대한 엄중한 의식과 경제 활력 제고 의지를 보여준 것에 대해 반기며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정부가 지속적인 규제 혁신을 통해 새로운 산업과 서비스를 발굴해 우리 경제의 성장 동력을 확충시켜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근로시간 단축과 최저임금 인상 문제 등 경영 부담이 완화되고 투자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기업경영 정책 전반에 대한 세심한 배려와 지원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전국경제인엽합회 역시 문 대통령의 혁신성장 강조를 공감한다는 뜻을 내비추며, 규제를 적극 개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경련은 “현재의 경제상황을 엄중하게 파악하고, 극복 방향으로 혁신을 통한 기존 산업 부흥과 신사업 육성을 제시한 것에 공감한다”면서 “지금 우리 경제는 중대한 기로에 서 있다. 주력 산업은 힘을 잃어가고 있고, 새로운 성장 동력은 뚜렷하게 보이지 않는 상황이다. 글로벌 무한경쟁 시대에 혁신성장은 선택이 아니라 우리의 생존을 위해 꼭 가야만 하는 길”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년사에서 문 대통령은 소득주도성장은 1회, 혁신성장은 4회를 집중적으로 언급하면서 소득주도 성장보다 무게를 뒀다.


이는 '소득주도 성장'으로 인한 노사 문제나 일자리 감소 등 역효과를 인지한 것으로 보인다. 이에 일각에서는 문 대통령이 '소득주도성장'에 대한 문제점을 인지한 것으로 보이는 만큼, 실질적인 보완책이 나올 것이라는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선다혜 기자
  • 선다혜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 전반을 담당하고 있는 선다혜 기자입니다. 넓은 시각으로 객관적인 기사를 쓸 수 있는 기자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