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포스코, 조직개편 및 정기 임원인사 단행
[인사]포스코, 조직개편 및 정기 임원인사 단행
  • 윤성균 기자
  • 승인 2018.12.20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포스코그룹이 20일 조직개편 및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20일 밝혔다.

포스코는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기존 철강부문을 철강‧비철강‧신성장 3개 부문으로 확대 개편하고, 부문별 책임경영 체제를 강화한다.

비철강부문은 대우/건설/에너지/ICT 및 국내 비철강 그룹사의 성장 전략 수립과 사업관리를 담당하게 되며, 신성장 부문은 그룹 차원에서 중점 추진하고 있는 2차전지 소재 사업 등 미래성장동력 발굴과 육성을 맡는다.

신성장 부문 산하에는 벤처 육성 및 지역경제 활성화와 청년 실업 문제 해결을 위한 ‘산학연협력실’이 신설된다.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경영 이념을 체계적으로 실천하기 이해 CEO직속으로 ‘기업시민실’을 운영하고, 글로벌 보호무역주의 심화에 따라 통상조직 책임자를 임원단위로 격상하고 외부 전문가를 영입해 통상이슈에 더욱 적극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제철소 강건화와 현장중시 경영 강화를 위해 안전‧환경‧에너지를 담당하는 부소장직을 포함과 광양제철소에 신설하고, 설비관리 조직을 확대 개편했다.

신설되는 조직에는 순혈주의를 타파하고 전문성을 보유한 인재를 중용한다는 경영철학에 따라 외부 전문가를 과감하게 영입한다.

신성장부문장에 오규석 前 대림산업 사장을, 산학연협력실장에는 박성진 포항공대 기계공학과 교수를 선임하고, 무역통상조직 수장으로는 1월중 전무급 임원이 합류할 계획이다.

포스코그룹의 씽크탱크 역할을 하는 포스코경영연구원장에도 산업연구원 출신의 장윤종 박사를 영입했다.

조직 분위기를 쇄신하고, 조직 활력을 제고하기 위해 장기 직책자는 교체하고, 연차와 상관없이 성과 및 역량이 우수한 상무보를 임원으로 승진시키는 등 변화와 개혁을 주도할 수 있는 젊은 세대를 적극 발굴했다는 것이 포스코 측의 설명이다.

주주총회와 이사회 승인이 필요한 포스코 사내이사에 대한 인사는 추후 확정될 예정이다.

 

▲ 부문장 신규선임

오규석 신성장부문장

▲ 본부장 신규선임

김학동 생산본부장

▲ 승진

□ 부사장

유병옥 구매투자본부장

최주 기술연구원장

이시우 광양제철소장

정창화 POSCO-China 중국대표법인장

□ 전무

윤양수 자동차소재마케팅실장

김순기 노무협력실장

이전혁 비철강사업관리실장

김복태 판매생산조정실장

천성래 열연선재마케팅실장

김정수 광양제철소 행정담당 부소장

김광무 철강기획실장

■ 신규 상무 선임

정경진, 김용수, 정대형, 김경찬, 이철호, 김상철, 천시열, 송치영, 이찬기, 강성욱, 조주익, 양병호, 최영, 윤창우, 오경식, 최종교, 한수호, 이원근, 김봉철, 권영철, 황규삼, 서영기, 제은철

(사진제공=뉴시스)

[독자 제보] 스페셜경제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환영합니다.
중요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긴급 제보나 사진 등을 저희 편집국으로 보내주시면
기사에 적극 반영토록 노력 하겠습니다. (speconomy@speconomy.com / 02-337-2113)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산업부 윤성균 기자입니다. 조선/철강/중화학/제약/교육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