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카-조이렌트카, ‘합리적 결합’ 중고차 렌트 서비스

이인애 기자 / 기사승인 : 2018-12-06 17:09:4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이인애 인턴기자]국내 직영 중고차 매매 전문기업 케이카(K car)는 6일 렌터카 전문업체 조이렌트카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중고차 렌트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케이카?조이렌트카의 중고차 렌트 서비스는 월 렌트료를 납입하면 취득세, 보험료, 자동차세 등 추가적인 비용 부담 없이 중고차를 이용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감가율을 적용해 신차 대비 저렴한 중고차의 장점과 초기 비용 및 차량 유지비가 낮은 렌터카의 장점을 결합했다. 실제로 15년 식 그랜저HG를 렌트할 경우 1년간 매월 28만 원 수준에 이용할 수 있다.


특히 평균 3년 이상인 신차 렌트 계약 기간이 부담이었던 소비자들을 위해 이용 기간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계약이 만료되면 차량을 반납하거나 변경, 인수할 수 있으며 계약 연장 시 월 사용료 최대 1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와 더불어 소비자가 안심하고 차량을 운행할 수 있도록 1년 동안 총 2회의 차량 점검과 엔진오일, 브레이크 패드 등 소모품을 무상으로 교체해주는 스마트 정비서비스도 제공한다.


이번 제휴를 통해 케이카 직영몰 홈페이지 내 중고차 렌트 페이지에서 조이렌트카가 소유, 관리하는 중고차를 빠르게 렌트할 수 있다.


현재 해당 페이지에서 만날 수 있는 100여대의 매물은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중고차 위주로 구성됐다. 원하는 차량을 클릭하면 총 20여장의 상세 사진을 통해 차량의 상태를 확인할 수 있으며 원하는 경우 직접 실물 확인도 가능하다.


조이렌트카 최병해 전무는 “케이카의 중고차 상품화 및 사우관리 노하우를 전수받아 믿고 탈 수 있는 중고차를 합리적인 가격에 이용할 수 있도록 렌트 서비스를 최초 도입했다”며 “20년 업력의 조이렌트카가 중고차 기업 케이카와 만나 높은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케이카 최선석 사장은 “소비자가 각자의 라이프스타일 및 예산에 맞춰 중고차를 이용할 수 있도록 선택의 폭을 넓히기 위해 조이렌트카와 제휴를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활발한 제휴와 협력을 통해 소비자에게 보다 다양한 서비스와 혜택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케이카 홈페이지 및 문의전화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인애 기자
  • 이인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방산 2진을 맡고 있는 이인애 기자입니다. 항상 바른 기사만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