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우리새끼' 이문세, 스윗가이의 면모...결혼 30년차 "아내와 여전히 애틋한 스킨십"

김희진 기자 / 기사승인 : 2018-11-13 02:02: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희진 기사] '미운우리새끼' 가수 이문세가 아내에게 드러낸 애정이 눈길을 모으고 있다.

최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는 이문세가 게스트로 출연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문세는 결혼한 지 30년이 지났다. "부부간 애정표현은 어떻게 하고 있냐"는 질문에 이문세는 "콘서트 등 공연이 있을 때는 포옹도 하고 볼에 입도 맞춘다"라고 답했다.

이문세는 세월을 겪으며 서로 애틋해졌다고 말하며 "예전에는 입맞춤을 많이 했는데 요새는 볼 쪽으로 간다"고 말했다. "나중에는 이마로 올까봐 걱정이다"라고 말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