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타타 한국’ 작곡가 임준희, 난파음악상 수상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18-10-12 16:11:1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난파기념사업회는 올해 제50대 난파음악상 수상자로 작곡가 임준희(59?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를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시상식은 오는 18일 오후 8시 경기도 문화의 전당 대극장에서 열리는 난파음악제에서 진행된다.


난파음악상은 1968년 제1대 정경화를 수상으로 오늘 50대를 이어왔다.


임 교수의 ‘칸타타 한강’(대본 탁계석)은 한국인의 삶과 생명의 젖줄이며 숱한 고난의 역사 속에 흘러온 우리 한민족의 강인 한강의 흐름을 통해 통일에 대한 염원과 평화를 소망하는 꿈을 노래한 작품이다.


성악 솔리스트들과 판소리, 정가가 함께하는 합창과 오케스트라를 위한 대편성 작품으로 총 5부로 구성되었다. 총 90분의 대작이다.


임 교수는 인디애나 대학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으며 KBS교향악단 전속 작곡가를 역임하였고 현재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로 재직 중이다.


오페라 ‘천생연분’을 비롯하여 ‘칸타타 한강’, ‘어부사시사’, ‘송 오브 아리랑’, ‘혼불’, ‘댄싱산조’ 등 130여개의 작품들을 국내외에서 활발하게 발표하여 한국 창작음악의 지평을 열었다.


그는 국악과 서양음악을 결합하여 한국 음악의 특색을 가장 잘 표현하는 작곡가로 알려져 왔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윤성균 기자입니다. 조선/철강/중화학/제약/교육을 담당하고 있으며, 영상을 제작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