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빨간 당신' 최대철, 가슴시린 사모가 "누구보다도 아름답고 행복한 날 되게 하고싶어"
'볼빨간 당신' 최대철, 가슴시린 사모가 "누구보다도 아름답고 행복한 날 되게 하고싶어"
  • 김희진 기자
  • 승인 2018.09.22 0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방송 캡쳐)
(사진= 방송 캡쳐)

 

[스페셜경제=김희진 기사] '볼빨간 당신'에 출연한 배우 최대철이 어머니의 소원을 하나하나 이뤘다.

최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볼빨간 당신' 2화에서는 부모님을 위해 하루를 보내는 자식들의 이야기가 담겼다.

이날 최대철은 지난 13년간 9번의 수술을 받으며 거동이 자유롭지 않게 된 어머니의 소원 중 하나인 '화장하고 밖에 나가기'를 실현하기 위해 서울 나들이를 떠났다. 

최대철은 "(어머니가) 변화하고, 예뻐지고 싶으셨던 것 같다"며 "누구보다도 가장 아름답고 행복한 날이 되게 해드리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신데렐라를 만들어드리겠다"라고 덧붙였다.

최대철은 부분 가발 전문가까지 모시며 어머니의 화장을 준비했다. 또한 구두와 편지 선물을 준비해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안겼다.


[독자 제보] 스페셜경제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환영합니다.
중요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긴급 제보나 사진 등을 저희 편집국으로 보내주시면
기사에 적극 반영토록 노력 하겠습니다. (speconomy@speconomy.com / 02-337-2113)

김희진 기자

SP002@sp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