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효림, '런닝맨' 화제 속 조인성과 베드신 비하인드 스토리 눈길 "정말 고마웠다"
서효림, '런닝맨' 화제 속 조인성과 베드신 비하인드 스토리 눈길 "정말 고마웠다"
  • 신지우
  • 승인 2018.08.19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방송화면 캡쳐)
(사진=방송화면 캡쳐)

'런닝맨'에 출연한 서효림이 드라마 속 비하인드 스토리 고백으로 화제다.

19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런닝맨'이 오른 가운데 SBS '런닝맨' 악역특집에 출연한 서효림의 드라마 속 비하인드 스토리가 재조명되고 있다.

서효림은 과거 KBS2 '해피투게더3'에 출연했다. 이날 서효림은 지난 2013년 방송된 SBS '그 겨울, 바람이 분다'에서 조인성과 베드신을 찍었던 경험을 떠올렸다. 

서효림은 "특별 출연을 했는데, 1회 첫 신이 베드신이었다. 제가 그때 베드신이 처음이었고, 그게 1회부터 나오니까 너무 부담스러웠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오히려 (조인성이) 편하게 대해주셨다. 그때가 20대 후반이라 연기에 대한 고민과 진로에 대한 고민도 정말 많이 할 때였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조인성에게 조언을 구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서효림은 "그래서 그냥 사담으로 '어떻게 하면 연기를 잘 할 수 있어요?'라고 물었는데 '연기는 그냥 힘을 빼는 게 가장 중요하지'라고 조언해주셨다"고 말했다.

덧붙여 "기억을 못 하실 수도 있지만 저는 모든 작품을 할 때 그 말을 항상 새겨서 하는 편"이라고 고마워했다. 

[독자 제보] 스페셜경제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환영합니다.
중요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긴급 제보나 사진 등을 저희 편집국으로 보내주시면
기사에 적극 반영토록 노력 하겠습니다. (speconomy@speconomy.com / 02-337-2113)

신지우

SP001@sp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