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혜미 에릭, ‘통금’ 없는 신혼 생활에 또 경사가?
나혜미 에릭, ‘통금’ 없는 신혼 생활에 또 경사가?
  • 서수진 기자
  • 승인 2018.08.08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셜경제=서수진 기자] 나혜미가 복귀로 반가움을 준 가운데 에릭과의 신혼 생활도 눈길을 끌었다.

8일 나혜미의 소속사에 따르면 나혜미는 KBS2 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을 통해 대중을 만난다. 에릭과 결혼한 후 첫 작품인 만큼 대중의 관심을 끌었다.

특히 방송 활동이 뜸한 나혜미와 달리 에릭은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자주 모습을 비춰왔다. 그러면서 에릭이 나혜미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사진=tvN '삼시세끼' 방송캡처
사진=tvN '삼시세끼' 방송캡처

에릭은 자신이 출연하던 tvN 예능 프로그램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에서 “결혼하니까 좋으세요?”라고 묻는 게스트 설현에게 의외의 대답을 내놓았다.

에릭은 나혜미와의 결혼 전후에 대해 “별 차이 모르겠다”고 답한 것. 그러면서도 에릭은 “예전에는 (나혜미가) 통금이 있으니깐 12시까지 집에 갔다"며 "5년 동안 그랬는데 통금 없는 것이 너무 좋다"고 털어놨다.

이에 윤균상은 "(이)서진이 형 보면 연애 안 하고 사는 게 멋있어 보이고 좋아 보이다가 에릭 형 보면 결혼하는 것도 좋아 보인다"고 부러움을 드러냈다.

모두의 부러움을 자아낼 만큼 에릭과 예쁜 신혼생활을 즐기던 나혜미의 오랜만에 복귀 소식은 팬들의 반가움을 샀다.

[독자 제보] 스페셜경제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환영합니다.
중요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긴급 제보나 사진 등을 저희 편집국으로 보내주시면
기사에 적극 반영토록 노력 하겠습니다. (speconomy@speconomy.com / 02-337-2113)

서수진 기자

SP003@sp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