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 ‘희생’ 빛났다는 급소 수비 다시 봤더니..
이용, ‘희생’ 빛났다는 급소 수비 다시 봤더니..
  • 서수진 기자
  • 승인 2018.07.12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셜경제=서수진 기자] 국가대표 이용의 ‘급소 강타’ 장면이 ‘라디오스타’ 방송 이후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이용은 러시아 월드컵 당시 급소 수비로 화제를 모은 것에 대해 언급했다.

이용은 러시아 월드컵에서 오른쪽 풀백으로 조별리그 3경기 모두 선발 출전했다. 이용은 최고참이지만 열심히 뛰었다. 눈에 띄는 활약은 없었지만 묵묵히 자신의 역할을 해냈다. 특히 독일전에서는 위험 지역에서 수차례 독일의 공격을 차단하며 흐름을 끊어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가장 눈길을 끈 장면은 이용이 경기 도중 급소를 맞았지만 곧바로 털고 일어나 그라운드를 밟았다.

이용은 "내 희생으로 좋은 결과가 나왔다면 기쁘다"면서 "나이 많은 사람이 더 뛰고 헌신하면 후배들이 열심히 할 거라는 생각으로 경기에 임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독자 제보] 스페셜경제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환영합니다.
중요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긴급 제보나 사진 등을 저희 편집국으로 보내주시면
기사에 적극 반영토록 노력 하겠습니다. (speconomy@speconomy.com / 02-337-2113)

서수진 기자

SP003@sp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