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암물질 고혈압약 리스트,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환자들?
발암물질 고혈압약 리스트,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환자들?
  • 서수진 기자
  • 승인 2018.07.10 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셜경제=서수진 기자] 고혈압약 발암물질 리스트가 공개되면서 이에 따른 부작용에도 관심이 쏠렸다.

지난 7일 식약처는 중국 화하이사가 제조한 원료의약품 ‘발사르탄’을 사용했을 가능성이 있는 219개 품목의 판매·제조를 잠정 중지하고 '발암물질 고혈압약' 리스트를 공개했다. 해당 원료의약품에서 발암물질이 들어간 것이 확인됐기 때문.

하지만 고혈압약 발암물질 리스트 공개 이후 네티즌은 혼란스러운 반응을 연신 내비치고 있다. 이는 식약처가 발표한 입장 때문이다.

사진=MBC뉴스캡처
사진=MBC뉴스캡처

현재 고혈압약을 복용하고 있는 이들은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상황에 놓인 셈이다.

식약처는 발암물질 고혈압약에 대한 판매 잠정 중단 조치를 내렸지만 해당 의약품이 인체에 어떤 해를 끼치는지 여부는 밝히지 않았다. 확인이 이뤄지지 않았다는 이유에서다.

또한 식약처와 의료계, 미국의 심장협회 등에서는 고혈압약을 복용하던 환자가 발암물질 논란으로 인해 갑작스럽게 약을 끊어버릴 시 더욱 위험한 상황에 처할 수 있다며 "반드시 담당의와 상의하고 약을 바꿔야 한다"고 조언했다.

발암물질 고혈압약을 복용하고 있다고 해서 당장 약을 끊고 고혈압을 방치하면 당뇨, 중풍, 뇌졸중, 부정맥, 심근경색 등 치명적인 합병증으로 이어질 수 있다.

[독자 제보] 스페셜경제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환영합니다.
중요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긴급 제보나 사진 등을 저희 편집국으로 보내주시면
기사에 적극 반영토록 노력 하겠습니다. (speconomy@speconomy.com / 02-337-2113)

서수진 기자

SP003@sp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