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이 시대의 아버지들의 감성 대변' 아버지에게 받은 100개의 편지(김상민 저)
[신간]'이 시대의 아버지들의 감성 대변' 아버지에게 받은 100개의 편지(김상민 저)
  • 박고은 기자
  • 승인 2018.04.10 20:3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셜경제=박고은 기자]대한민국 성인 평균 독서시간이 하루 6분이라고 한다. 매일 6분을 꾸준히 읽어 '교양인'이 될 수 있도록 <스페셜경제>가 주목할 만한 작품들을 소개하고자 한다.

‘아버지에게서 받은 100개의 편지’는 아들을 군대에 보낸 아버지의 진심이 드러나는 책이다.

어느 아버지인들 아들과 친구처럼 지내고 싶어하지 않을까? 하지만 부자무친(父子無親)이란 말이 생길 정도로 아버지와 아들은 서먹하고 미묘한 관계에 놓여져 있다.

이 책은 어느새 아들을 군대에 보내는 아버지가 험한 생활 속에서 넘어져도 일어설 수 있는 긍정의 지혜를 깨닫게 해주고 인생을 어떻게 살아갈 지 삶의 방향을 잡을 수 있도록 자신의 삶의 경험을 아들에게 나눈다.

그렇기 때문에 일에 치여 가정 일에 소홀한 아버지가 무뚝뚝한 이면을 넘어 가슴 저릿한 부성애를 보여준다.

모든 아버지가 가슴 깊이 간직한 마음을 아들에게 전해 진정 아버지와 아들이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한다.

저자 김상민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 미국 산호세대 초빙연구원을 지내고 미국 세인트루이스 소재 워싱턴대에서 MBA(경영학석사)를 취득했다.

매일경제신문에서 경제 산업 정치 담당 기자를 거쳐 기업경영팀장과 산업부 부장을 역임했으며, MBN에서 경제부장과 보도제작(뉴스총괄)부장을 지냈다.

현재 대표적인 보수정치인의 보좌관으로 정치 경제에 대한 국민의 필요 소양을 제시한 ‘이기적 국민(필명 김민)’, 시대의 흐름과 변화에 대한 통찰을 담은 ‘디테일을 잡아야 성공이 보인다’, 아시아를 93일 여행하면서 직접 보고 겪은 체험담과 느낌을 쓴 ‘아시안하이웨이 I II(대표저자)’ 등이 있다.

[사진출처=뉴시스]

[독자 제보] 스페셜경제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환영합니다.
중요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긴급 제보나 사진 등을 저희 편집국으로 보내주시면
기사에 적극 반영토록 노력 하겠습니다. (speconomy@speconomy.com / 02-337-2113)

박고은 기자

parkgo516@speconomy.com

정경부 박고은 기자입니다. 정치 분야 및 중앙부처 산하 공기업‧준정부기관에 대해 취재를 하고 있습니다. 늘 최선을 다해 독자들에게 정확하고 신속한 기사를 전달해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동은 2018-04-16 13:56:36
군대 갈 아들을 둔 아버지 입장에서 참 존경스럽다 어떻게 100일을 꾸준히 편지를 쓸 수 있을까? 나는 과연 며칠이나 할수 있을까? 반성해 보고 새로운 다짐을 해 보게 되는 예쁜 그리고 아버지의 사랑이 담뿍 담긴 좋은 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