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말릭 지목 '미투女'…"인섭이 잘한다" "오빠 따뜻했는데" 카톡 진실은?
던말릭 지목 '미투女'…"인섭이 잘한다" "오빠 따뜻했는데" 카톡 진실은?
  • 김희진 기자
  • 승인 2018.03.13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스페셜경제=김희진 기자] 래퍼 던말릭이 자신을 향한 성폭행 주장을 정면으로 반박하고 나섰다. 이 가운데 던말릭이 공개한 문자 메시지가 세간의 뜨거운 감자로 떠오른 모양새다.

오늘(13일) 던말릭은 SNS를 통해 "두 여성이 저와 합의 하에 스킨십을 가져 놓고 돌변해 사실 왜곡 글을 올렸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여기에 "해당 여성은 2박 3일간 우리 집에 머물렀고 돌아가는 날 저와 문자를 주고받았다"면서 "해당 문자를 부득이 공개한다"며 캡처 이미지를 공개했다.

던말릭이 공개한 문자 메시지에는 다분히 성적 함의를 지닌 표현들이 포함돼 눈길을 끈다. "XX 좋았어?"라는 던말릭의 질문에 상대방이 "좋았어. 인섭이 잘한다"라고 호응한 것. 이 밖에 "작업실도 따뜻하고 오빠도 따뜻했다"라는 등의 발언도 담겼다.

한편 던말릭은 자신을 미투 가해자로 지목한 여성들을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해 그는 "수사에 적극적으로 임해 진실을 바로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독자 제보] 스페셜경제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환영합니다.
중요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긴급 제보나 사진 등을 저희 편집국으로 보내주시면
기사에 적극 반영토록 노력 하겠습니다. (speconomy@speconomy.com / 02-337-2113)

김희진 기자

SP002@sp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