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2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공기업] 건강보험공단, 국민 혈세 수백억 ‘꿀꺽’했다가 뒤늦게 감사원 적발
[스페셜경제=김영식 기자]국민건강보험공단(이하 건보공단)이 건강보험 가입자들의 권리인 본인부담금 환급금을 부당하게 돌려주지 않고 있다가 뒤늦게 감사원 감사를 통해 이 같은 사실이 드러났다.23일 단독보도에 따르면 건보공단에 대한 감사원 감사 결과 5
김영식 기자   2017-03-26
[공기업] 국민연금공단, 한국건강가정진흥원과 업무협약 체결
[스페셜경제=김영식 기자]국민연금공단(이사장직무대행 이원희)은 23일 정부 3.0 정책의 일환으로 한국건강가정진흥원과 국민의 건강한 가정생활과 행복한 노후준비 지원을 위해 적극 협력하고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국민연금공단에 따르면 이번
김영식 기자   2017-03-23
[공기업] 국민연금공단, 올해 기금운용 전문가 채용…30여 명 수준
[스페셜경제=김영식 기자]국민연금공단 기금운용본부는 국민연금기금 투자 포트폴리오의 다변화 등을 고려해 2017년 제1차 기금운용 전문인력 채용을 위한 공개 모집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날 국민연금공단에 따르면 이번 채용은 기금운용본부의 전주 이전
김영식 기자   2017-03-02
[공기업] 국민연금공단, 내부 단속 나선다…“정보 통제 강화”
[스페셜경제=김영식 기자]앞서 국민연금공단이 퇴직예정자 등 직원들의 기금운용정보 유출 사건으로 한 차례 홍역을 치른 가운데, 내부 단속 강화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28일 에 따르면 공단은 기금운용정보 보호를 위해 내부 통제 강화에 역량을 집중하기로 했
김영식 기자   2017-03-01
[공기업] 한국국제협력단(KOICA), 최순실에 쥐락펴락 했나(?)
[스페셜경제=황병준 기자]개발도상국과의 우호협력관계 및 상호교류 증진, 경제사회 발전 지원 등을 위해 지난 1991년 설립된 한국국제협력단(KOICA). 정부차원의 대외 무상협력사업을 관장하는 곳이다. 하지만 최근 코이카가 잇단 구설에 휩싸이며 논란의
황병준 기자   2017-02-28
[공기업] 국민연금공단, ‘美 LACP 비전 어워드’ 금상 수상
[스페셜경제=김영식 기자]국민연금공단(이사장 직무대행 이원희/ 이하 공단)은 세계적 권위의 마케팅 조사기관인 미국 LACP가 주관하는 ‘2015/16 비전어워드’에서 공단의 2016년도 사회책임경영보고서가 금상을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이에 따라
김영식 기자   2017-02-23
[공기업] 강원랜드, 또 다시 부는 ‘낙하산’ 의혹[전말]
[스페셜경제=황병준 기자]강원랜드가 최근 진행한 집행임원 선임을 놓고 지역 사회 단체들이 반발하고 나서면서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지역 사회 단체들은 “폐광지역 정서를 철저히 무시한 임원진 선임”이라며 강력하게 반발하고 나섰기 때문이다. 이들의 주장을
황병준 기자   2017-02-21
[공기업] 국립공원관리공단 이진화 상임 감사, ‘폭언·폭행’ 갑질 논란
[스페셜경제=황병준 기자]국립공원을 보존하고 공원 자원에 대한 조사와 연구, 공원시설의 설치·관리 등 공원관리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설립된 국립공원관리공단. 하지만 최근 공단의 2인자 겪인 상임 감사가 직원들에게 폭언과 폭행해 물의를 빚고 있
황병준 기자   2017-02-20
[공기업] 야심차게 꺼내든 건강보험공단의 ‘의약품 부작용 모니터링’…‘업무중복’ 논란에 발목
[스페셜경제=김영식 기자]국민건강보험공단(이하 건보공단)이 빅데이터 활용 방안으로 야심차게 꺼내든 ‘의약품 부작용 모니터링’ 시스템과 관련, 유관기관인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과의 업무중복 논란으로 번지면서 시행 초기부터 발목 잡힌 양상을 보이
김영식 기자   2017-02-17
[공기업] ‘545조원 혈세 틀어쥔’ 국민연금공단, ‘내부기밀 유출’ 논란
[스페셜경제=김영식 기자]국민연금공단 기금운용본부에 소속된 퇴직 예정자 3명이 투자 기밀정보를 외부로 유출한 사실이 드러난 가운데, 국민들의 노후 생활과 직결된 자금 약 545조 원에 대한 책임을 지고 있는 만큼 여론의 십자포화가 쏟아지고 있다.10일
김영식 기자   2017-02-12
[공기업] 건강보험공단, “생계형 체납자, 제한 받지 않는다?”…건강세상 “거짓말”
[스페셜경제=김영식 기자]국민건강보험공단(이하 건보공단)이 경제적 납부능력이 미약한 이른바 ‘생계형 체납자’의 부담 완화를 위해 지속적인 제도 개선을 이뤄냈다고 발표한 데 대해 시민사회가 반발하고 나섰다.건강세상네트워크, “청소년 급식통장까지 압류한
김영식 기자   2017-02-09
[공기업] 인천교통공사, 퇴직 앞둔 고위간부에 역사 ‘위탁운영’ 논란
[스페셜경제=황병준 기자]최근 낙하산 인사로 내홍을 겪고 있는 인천교통공사가 퇴직을 앞둔 고위 간부 직원에게 역사 위탁 운영을 맡겨 논란이 되고 있다.인천교통공사는 지난달 26일 인천도시철도 1호선 박촌역·갈산역·부평시장역·부평삼거리역·선학역·동막역
황병준 기자   2017-02-07
[공기업] 국민연금공단, 결의대회 개최…"국민 신뢰 제고에 총력 다할 것"
[스페셜경제=김영식 기자]국민연금공단(이사장 직무대행 이원희)은 지난 1일 공단 본부사옥(전북 전주시 덕진구)에서 국민연금 기금운용과 관련, 국민들이 우려하는 바를 인식해 투명하고 책임 있는 업무수행을 다짐하는 내용의 실천결의대회를 개최했다고 2일 밝
김영식 기자   2017-02-02
[공기업] 코레일 등 5개 공기업, 성과연봉제 효력정지…法, 가처분 인용 첫 사례
[스페셜경제=황병준 기자]코레일 등 5개 공공기관이 도입한 성과연봉제의 효력이 일시 정지됐다. 노조의 동의 없이 도입한 공공기관의 성과연봉제를 법원이 제동을 걸고 나선 것이다.대전지방법원 민사 21부(재판장 문보경)는 지난달 31일 철도노조 등 5개
황병준 기자   2017-02-01
[공기업] 국민연금 임의가입자 30만명 첫 돌파…“30년 만의 일”
[스페셜경제=김영식 기자]국민연금 임의가입자가 30만명을 돌파했다. 30년 만의 일이다.24일 국민연금공단에 따르면 지난 18일 기준 국민연금 임의가입자가 30만316명으로 조사됐다. 지난 1988년 연금 출범이후 30년 만에 최초다.임의가입자는 18
김영식 기자   2017-01-26
[공기업]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新채용비리’ 의혹 ‘일파만파’
[스페셜경제=황병준 기자]농수산물 유통효율화와 안심 먹거리 공급으로 서울시민의 올바른 먹거리 유통을 추구하기 위해 지난 1984년 4월 설립된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서울시의 대표적인 산하 공기업이다.하지만 최근 공사가 채용비리 의혹으로 논란을 빚고 있
황병준 기자   2017-01-25
[공기업] 인천교통공사, 또 다시 부는 관피아 바람 ‘모락모락’
[스페셜경제=황병준 기자]대한민국 관문 인천시의 대표 공기업 ‘인천교통공사’가 또 다시 낙하산 내홍(內訌)에 휩싸이고 있다.공사의 상임이사인 영업본부장 자리에 전 인천시의회 사무처장이 내정됐지만 공직자윤리위원회에서 불승인 되면서 재공고된 채용절차에 또
황병준 기자   2017-01-23
[공기업] 시청자미디어재단 이석우號, ‘비리백화점’ 일파만파
[스페셜경제=황병준 기자]방송·미디어 교육과 체험, 시청자의 방송프로그램 제작지원, 장애인 등 미디어소외계층 지원 등 시청자의 방송참여와 권익증진 등을 위해 지난 2015년 7월 설립된 시청자미디어재단.하지만 기강논란과 채용비리 등 끊이질 않는 비리
황병준 기자   2017-01-20
[공기업] 한국농어촌공사, 1조원 분식회계 의혹에 254억 성과급 잔치 ‘눈총’
[스페셜경제=황병준 기자]한국농어촌공사가 2014년부터 2015년까지 2년간 1조원에 가까운 공사를 허위로 준공 처리한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되고 있다. 이른바 분식회계를 저지른 것이다.농어촌공사는 2014년 4057억원, 2015년 5580억원 등
황병준 기자   2017-01-17
[공기업] 한전, 7000억 투자한 호주 ‘바이롱 광산’…'수천억 손실보고 매각한다'
[스페셜경제=황병준 기자]한국전력이 야심차게 추진했던 호주 바이롱 유연탄 광산이 막대한 손실만을 떠 앉은 채 매각이 진행된다.11일 에 따르면 한전은 지난해 말 발전 5사와 바이롱 법인 주식 매매 계약을 체결했다. 매각 주식은 바이롱 법인의 지분 10
황병준 기자   2017-01-1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재계포커스-기획/특집
자전거 여행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스페셜미디어 스페셜경제 (우)03999 서울 마포구 월드컵북로 9길27 고산빌딩 3층  |  대표전화 : 02-337-2113, 2116  |  팩스 : 02-337-5116
등록일자 : 2008년10월21일  |  정기간행물 : 서울 아01547 / 서울 다08122
대표이사ㆍ발행인 : 남경민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경민
Copyright © 2013 스페셜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peconomy.com